기사 (전체 1,00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성서이야기] 궤변도 이 정도이면 정신감정 감이다
궤변도 이 정도면 정신감정 감이다.너희는 여호와의 책을 자세히 읽어보라 이것들이 하나도 빠진 것이 없고 하나도 그 짝이 없는 것이 없으리니 이는 여호와의 입이 이를 명하셨고 그의 신이 이것들을 모으셨음이라(사34:16)도저히 납득할 수 없는 궤변혹자는
박경은   2007-04-18
[성서이야기] 아무리 예수의 말씀이라 해도 순순히 수긍못한다
아무리 예수의 말씀이라 해도 순순히 수긍할 수 없다!(학술적인 성격의 컬럼이기 때문에 ‘예수님’이라고 표기하지 않는다.)성서안의 모순들을 그대로 놔 두신 뜻 출17장과 민20장의 므리바 사건을 두고 서로 다른 이야기를 하는 이런 성서 본문들간의 모순,
박경은   2007-04-12
[성서이야기] 제발 눈좀 떠라!!!
이제는 눈을 떠 제대로 봐야 할 때 성서의 명백한 모순들, 그러나 있는 그대로 놔 두신 뜻 모세가 가나안에 들어가지 못하게 된 이유가 무엇인지를 말하는 민수기 20:8 이하의 기록과 이와 똑같은 사건을 기록한 출17:6 이하의 기록은 분명히 서로 모순
박경은   2007-04-05
[신학자노트] 목회자의 신학노트13-시중(時中)신학4: 넷과 다섯의 세계, 만유(萬有)와 신(神)의 섭리(攝理)
시중(時中)신학4: 넷과 다섯의 세계, 만유(萬有)와 신(神)의 섭리(攝理)IV. 넷과 다섯의 세계, 만유(萬有)와 신(神)의 섭리(攝理)우리는 앞서 하나와 둘 그리고 셋의 세계를 이야기 해 왔습니다. 하나의 세계는 하나님의 세계로서 “하나됨”이 그
장경현   2007-03-29
[성서이야기] 너무 명백한 이중성
너무 명백한 이중성출17:6 너는 반석을 치라민20:8 반석에게 명하여 물을 내라 하라모세가 가나안 땅에 들어가지 못한 이유를 말하는 민수기의 증언민수기에 의하면 모세가 가나안 땅에 들어가지 못하게 된 이유는 그가 므리바에서 이스라엘이 목마르다고 할
박경은   2007-03-29
[성서이야기] 이런 일은 더 이상 계속되면 안된다
이런 일은 더 이상 계속되면 안된다고전10:13-14“사람이 감당할 시험 밖에는 너희에게 당한 것이 없나니 오직 하나님은 미쁘사 너희가 감당치 못할 시험 당함을 허락지 아니하시고 시험 당할 즈음에 또한 피할 길을 내사 너희로 능히 감당하게 하시느니라”
박경은   2007-03-22
[성서이야기] 문제많은 영-혼-육의 인간삼분설
문제많은 영-혼-육의 인간삼분설 살전 5:23의 “영,혼,육”의 세 단어는 삼분설의 근거가 아니다. 인간삼분설과 전혀 관계없는 살전5:23의 영,혼,육의 세 단어 구약성서와 바울및 다른 신약성서들은 인간을 물질계로서의 육신과 비물질계로서의 정신영역 차
박경은   2007-03-15
[성서이야기] 다른 이로서는 구원을 얻을 수 없나니...
[예수의 이름으로만]의 구원에 대하여행4:12, 행14:8~18당시에 흔했던, 그래서 전혀 독특한 기적이 아닌 “육신을 입은 신”의 이야기 바울과 바나바에 의해 놀라운 기적이 사람들 눈앞에서 발생하자 제우스 신을 섬기는 제사장이 바나바와 바울을 섬기려
박경은   2007-03-08
[성서이야기] 썩을 뻔한 지도자 이렇게 바꿨다.
썩을 뻔한 지도자 이렇게 바꿨다 - 저주를 자처한 미리암과 하나님의 작전민12장 중심썩을 뻔한 지도자를 바꿔 놓기 위한 하나님의 드라마 왜 하필 미리암에게 문둥병이 걸린 것인가? 본문을 살펴보면 미리암만 모세를 비방한 것이 아니라 아론과 같이 비방했다
박경은   2007-02-28
[신학자노트] 목회자의 신학노트12-시중(時中)신학 3: 셋의 세계, 성령(聖靈)
III. 셋의 세계, 성령(聖靈)우리는 앞서 I 장과 II 장에서 “하나의 세계, 하나님”과 “둘의 세계, 인간(人間)”을 이야기 했습니다. 하나는 하나님의 세계이고 둘은 인간의 세계가 되는데 본 장에서 전개될 셋의 세계는 성령(聖靈)의 세계로서 “하
장경현   2007-02-26
[성서이야기] 철권형 교회치리의 근거
철권형 교회치리의 근거 - 미리암의 저주를 받고 싶지 않거든 잠잠하라?민12:1, 8-10, 민11장 참조미리암이 문둥병 걸린 이유에 대한 본문상의 설명 미리암이 모세를 비방했다.(1절) 그러자, 모세를 불러 그를 지도자로 세우신 하나님이 미리암에게
박경은   2007-02-20
[신학자노트] 목회자의 신학노트11-시중(時中)신학2: 둘의 세계, 인간(人間)
II. 둘의 세계, 인간(人間)우리는 앞서 I 장에서 “하나의 세계, 하나님”을 이야기 했습니다. 하나의 세계가 하나님의 몫이라면 “둘의 세계”는 인간의 몫이 됩니다. “둘의 세계”가 인간의 몫이라 함은 최소 둘은 있어야 비로소 인간은 “어떤 것”에
장경현   2007-02-09
[성서이야기] "개"같이 살아서는 안되기 때문이다
Two Jobs 목회 이유-‘개’같이 살아서는 안되기 때문이다. 바울이 자비량 선교사역을 한 이유는 단지 교인들에게 재정적인 부담을 지우지 않기 위해서가 아니었다. 왜냐하면, 그것은 단지 표면적인 이유였을 뿐이며 그 이외의 다른 여러가지 이유들을 대신
박경은   2007-02-08
[성서이야기] 깨끗한 목회를 위해 알바?
깨끗한 목회를 위해 바울처럼 알바 + 사역?업이 같으므로 함께 거하여 일을 하니.....(행18:3)먼저, 어휘의 의미 정리부터 제목에서 사용한 어휘의 의미에 혼동이 생기는 것을 막기 위해 ‘알바사역’이라고 표기한 용어를 통해 말하고자 하는 의도를 간
박경은   2007-02-03
[성서이야기] 깨끗한 목회를 위한 목회자의 two jobs ?
바울의 천막제조업, 깨끗한 목회를 위한 two jobs 근거?...그 업은 장막을 만드는 것이더라(행18:3)바울의 천막제조업을 말하고 싶어하는 심리 일반적으로 바울은 자신의 직업을 갖고 하나님의 일을 위해 헌신한 사람으로 생각되고 있다. 그래서, 요
당당뉴스   2007-01-29
[신학자노트] 목회자의 신학노트10-이성/묵상 & 의지/습관
목회자의 신학노트10-이성/묵상 & 의지/습관 인간이란 몸과 정신과 영혼이 있는 존재라고 합니다. 이를 근거로… 유비해서 인간의 본성을 살펴 본다면… 몸이라 함은 자연적인 존재이고… 정신이라 함은 이성적 존재이고… 영혼이라 함은 영적 혹은 종교적 존재
장경현   2007-01-07
[신학자노트] 목회자의 신학노트9-시중(時中)신학1: 하나의 세계, 하나님
[**. 기독교사상 2007년 1월호에 (pp. 222-228) 실린 글을 "목회자의 신학노트9-시중(時中)신학1: 하나의 세계, 하나님"이라는 제목으로 싣습니다. 앞으로 여섯 번에 걸쳐 연재할 계획입니다.] 시중(時中)신학1¶. 들어가는 말: 신학이
장경현   2006-12-28
[신학자노트] 목회자의 신학노트8-토착화
목회자의 신학노트8-토착화[*. 1998년 10월 4일에 쓴 글입니다. 유학시절 감신 100주년 건물 짓는 기금 모금하기 위한 동문모임에 갔다 와서 쓴 글입니다. 토착화에 대한 글로 되새김합니다.]지난 주일 저녁에는 감리교 신학대학 100주년 기금모금
장경현   2006-12-23
[신학자노트] 목회자의 신학노트7-신앙
목회자의 신학노트7-신앙 신앙을 표현하는데 우리는 대체로 세 가지 형태가 있지 않나 생각됩니다. Conservative (보수적..) 하다, Liberal (자유적?..)하다, 그리고 Radical (철저..) 하다 라고. 제가 이해하고 있는 바로는
장경현   2006-12-19
[신학자노트] 목회자의 신학노트6-십우도(十牛圖) 혹은 심우도(尋牛圖)
목회자의 신학노트6-십우도(十牛圖) 혹은 심우도(尋牛圖) 십우도(十牛圖) 혹은 심우도(尋牛圖)라고 하는 것은 불가에서 열 가지의 禪 수행과정을 단계별로… 그림으로… 묘사한 것을 일컫는 말입니다. 그림 속의 동자나 스님은 수행자를 뜻하며… 소는 수행자의
장경현   2006-12-16
 41 | 42 | 43 | 44 | 45 | 46 | 47 | 48 | 49 | 5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120-012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2가 35 기사연빌딩 401호 ☎ 02-393-4002(팩스 겸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자득
제호 : 당당뉴스  |  등록번호 : 서울아00390  |  등록연월일 : 2007.7.2  |  발행인 겸 편집인 심자득(010-5246-1339)
Copyright © 2005 당당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ngdang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