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3,03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감신대사태] 감리교신학대학교 총장후보자추천위원회 성명서
감리교신학대학교 총장후보자추천위원회 성명서“의 허위사실 유포를 강력히 경고합니다.” 는 2019년 10월 7일 발표한 성명서를 통해 허위 사실을 유포하였습니다. 감리교신학대학교 (이하 총추위)는 이 성명과 관련하여 에 다음과 같이 요구합니다.첫째, 각
당당뉴스   2019-10-11
[감신대사태] 성모 목사의 <감신대 교수임용부정> 주장에 대한 감신대의 입장
성모 목사의 주장에 대한감리교신학대학교의 입장 감리교신학대학교는 KMC 뉴스 2019년 9월 24일자 성모 목사의 글과 보도가 사실을 왜곡하거나 허위의 사실로 감리교신학대학교의 명예를 심각히 훼손하는 기사라는 점을 지적하며 이에 대하여 깊은 유감과
당당뉴스   2019-09-27
[감리회개혁] 선거권을 연회원 전체로 확대하자
2019년 감리회 입법의회를 앞두고 장정 개정안이 마련되고 있습니다. 1, 2차 공청회를 마치고 최종안을 만들고 있습니다. 학연, 세대와 성별을 넘어 연대하여 새로운 감리교회를 세우고자 일어난 감리회목회자모임 은 감리회 개혁을 위해 선거법 개정 및 조
양재성   2019-09-22
[감리회개혁] 선거법 재결의 요청은 반개혁적인 제안입니다.
제5차 감독회의와 윤보환 직무대행의 선거법 재결의 요청은 반개혁적인 제안입니다.지난 1978년 한국감리교회는 분권지향적인 패러다임이 만들어졌습니다. 이것은 연회 다원화 감독제와 개체교회 중심의 지방분권형 감리교회로 가기로 하고 연회장 제도를 채택해보았
곽일석   2019-09-22
[감리회개혁] ‘목회자생활안정보장법’을 희망하며
오늘날 교회가 사회로부터 받는 신뢰는 바닥이라는 사실에 대부분의 그리스도인들은 이의를 제기하지 않을 것이다. 교회의 대 사회 신뢰도는 거침없는 세습, 교회의 자기중심적 운영, 자본주의에 기반한 교회운영 등으로 인하여 땅에 떨어져 버리고 이에 교회의 사
황창진   2019-09-09
[감리회개혁] 장개위의 감독선거 제비뽑기 개정안에 박수를 보낸다
장개위의 감독선거 제비뽑기 개정안에 박수를 보낸다그러나 금권을 완전 뿌리뽑기 위해 더 보완해야 한다 긍정적인 변화를 확인한 장개위 공청회제33회 총회 입법의회를 앞두고 장정개정위원회(위원장 권오현/이하 장개위)가 공청회를 열었다. 1차 공청회는 9월5
남재영   2019-09-09
[감리회개혁] 감리회 개혁과 장정개정을 위한 새물결의 입장
감리회 개혁과 장정개정을 위한 새물결의 입장 진정한 기독교회, 진정한 한국교회, 진정한 감리교회를 표방하였던 1930년 감리회 합동총회의 정신을 이어받아 기독교대한감리회의 바로 섬을 목표로 하여 모인 감리회목회자모임 은 진정한 개혁이 없이는 감리교회의
당당뉴스   2019-08-31
[웨슬리 펠로우] 웨슬리펠로우 컨퍼런스 “건강한 교회 만들기”
교회와 세상이 가진 위기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목회리더십을 고취하고 네트워킹을 통한 시대변혁 운동을 일으키고자 하는 목회자와 교회의 연합인 ‘웨슬리펠로우(위원장 임용택 목사, 안양교회)’가 지난 17일부터 19일까지 사흘간의 일정으로 강원도 원주의 오
심자득   2019-06-20
[감신대사태] 김진두 목사 소취하. 감신대 총장선거 가시화
김진두 목사가 학교법인 감리교신학원 대표자 황문찬 이사장을 상대로 냈던 총장지위확인의 소(2019가합33654)와 오성주 총장직무대행 직무집행금지가처분 항소(2019라20561) 소송을 7일에 모두 취하했다. 이제 관심은 총장선거가 언제 진행되고 누가
심자득   2019-06-07
[감신대사태] 감신 총장대행 직무정지가처분 기각돼
김진두 목사가 자신이 정당한 감신대의 총장이라고 주장하며 학교법인 감리교신학원(대표자 이사장 황문찬)과 감리교신학대학교 오성주 총장직무대행을 상대로 제기한 (총장직무대행)직무집행금지 가처분(2019 카합50043)이 15일 서울서부지방법원 민사 21부
심자득   2019-05-15
[특집] 세월호 트라우마와 목회자의 성찰
이 발제문은 15일 오후 감리교신학대학교 웨슬리 1세미나실에서 기독교통합학문연구소가 주최하고 한국기독교연구소와 감리교개혁을 위한 목회자모임(새물결)이공동 주관한 ‘트라우마에 대한 신학과목회 세미나’ 에서 발표된 박인환 목사(화정교회)의 발제문 전문이다
박인환   2019-04-17
[감리교 선거 사태] 감독회장 직무집행정지 필요성 두고 양측 공방
김재식 목사가 제기한 직무집행정지 가처분(서울중앙지방법원2019카합20276)의 심리가 27일 오전 10시 서울중앙지법 동관 제358호 법정에서 있었다.이 소송의 상대방인 전명구 감독회장은 심리를 엿새 앞둔 지난 21일에 소송대리인인 법무법인 ‘광장’
심자득   2019-03-27
[감리교 선거 사태] 전명구감독회장이 퇴진해야 하는 일곱 가지 이유
“최고 8억원까지 요구 받았다”는 주장은 단순한 폭로가 아니라 “돈을 쓸 수밖에 없게 만드는 현 선거법을 완전 폐기해야한다”는데 있었다. 부패한 정치인들이 국민들을 조롱할 때 즐겨 인용하는 격언이 있다. “한번 속는 것은 속이는 사람의 잘못이지만 두
김명섭   2019-02-20
[감리교 선거 사태] [판결문] 전명구 감독회장의 금권선거도 문제 삼아
오전의 선고에 이어 오후 늦게 ‘2017가합39714 당선무효 확인(원고 이해연)과 2018가합549423 선거무효 확인(원고 김재식) 사건 판결문이 공개됐다.재판부는 판결문에서 ①전명구 감독회장이 장정 선거법 규정을 위반하여 선거권자들에게 금품을 제
심자득   2019-02-13
[2018 감독선거] 서울남연회 감독재선거 실시키로 했으나 일정 불투명
전준구 목사가 사퇴함에 따라 서울남연회 실행위원회가 장정1503단3조4항과 1533단33조2항에 의거하여 서울남연회 감독 재선거를 실시기로 했다.서울남연회 감독 직무대행인 김연규 목사가 소집하여 감리회본부 회의실에서 열린 ’서울남연회 2019년 제2차
심자득   2019-02-13
[감리교 선거 사태] [속보]법원, 감독회장 선거무효 판결
서울중앙지방법원 민사 46부가 13일 오전 10시에 지난 32회 총회 선관위가 실시한 감독회장 선거가 무효라고 판결했다.판사는 ‘2017가합39714 당선무효 확인 (2017.12.18. 원고:이해연/피고:기독교대한감리회) 1심 사건을 선고하면서 “기
심자득   2019-02-13
[감리교 선거 사태] 총회특별심사 2반은 불법선거 근절 의지가 없습니다.
총회특별심사 2반(반장 박인환 목사)은 불법선거 근절 의지가 없습니다. 이 사건은 감신대학교, 목원대학교, 협성대학교 출신 삼남연회 목회자 대표들이 모여 학교별로 돌아가며 감독 후보를 내기로 한 협의에 근거하여 제33회 총회 삼남연회 감독 후보를 삼남
성주경   2019-02-06
[특집] 3.1운동 100주년 서명에 동참해 주세요
서명하러 가기 http://smailcentennial.kr/ "3.1운동 100주년 한국 그리스도인의 고백과 다짐" 문서의 서명을 위한 홈페이지가 완성되었습니다. 위의 싸이트를 클릭하시면 문서의 내용을 보실 수 있으며 서명에 동참할 수 있습니다."3
NCCK   2019-02-06
[감신대사태] “결국 둘로 잘라 나누어 가지자”는 것입니까?
“결국 둘로 잘라 나누어 가지자”는 것입니까? 솔로몬 왕은 갓난아기를 놓고 자신이 진짜 엄마라고 주장하는 두 여인에게 공평하게 반으로 갈라 나눠가지라고 했다. 이때 한 여인은 “어차피 네 아이도 내 아이도 안 될 바에야 차라리 둘로 잘라 나누어 가지자
당당뉴스   2019-02-01
[감신대사태] 김진두 목사는 직무집행정지 가처분 신청을 즉각 철회 하십시오
김진두 목사는 직무집행정지 가처분 신청을 즉각 철회 하십시오 2019년 1월 24일 1시에 모인 임시교수회의는 아래와 같이 결의하고 회의록에 기록을 남겨 놓았습니다.2019년 1월 24일 1시 임시교수회의장소: 백주년 기념관 3층 국제회의실참석자: 오
당당뉴스   2019-01-24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120-012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2가 35 기사연빌딩 401호 ☎ 02-393-4002(팩스 겸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자득
제호 : 당당뉴스  |  등록번호 : 서울아00390  |  등록연월일 : 2007.7.2  |  발행인 겸 편집인 심자득(010-5246-1339)
Copyright © 2005 당당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ngdang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