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87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생활] 장기천목사는 모함을 받았고, 배신을 당했으며, 배척을 받으셨습니다
* 故 장기천 목사의 2주기를 앞두고 그를 기억하는 몇몇 글들을 3차례에 걸쳐 연재합니다. 지인, 유족들은 기일인 5월7일 감신에서 2주기 추모식을 준비합니다. 감리교 사태의 와중에 그 분의 빈자리가 너무 안타깝고 아쉽습니다. 그를 기억하는 사람들은
이필완   2009-04-20
[감리교 선거 사태] 김국도 목사를 감독회장으로 인정하지 않는 삼남연회원 150명 정도 퇴장, 연회 파행!
김국도 목사는 어제(14일) 오후 각 국과 행정기획실, 일영연수원에 본부 임원회의를 소집한다는 소집통보를 보냈다.이날 보내진 공문에는 16일(목) 오전 9시 30분 본부 감독회의실에서 * 4월 9일 특별총회 결정 확인, * 연회 진행보고, * 총회실행
이필완   2009-04-15
[감리교 선거 사태] 건물과 입주자 피해 막으려 양측 인원들 빼기로 합의해 철수!
자정인 12시 직전 용역을 보강하려는 감리교본부 회관관리부 측과 김국도 목사측 간에 큰 충돌이 예상되자 일단 양쪽이 인원을 빼기로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김국도 목사 측 사람들이 진치고 있는 판에 용역을 보강하려다가 충돌이 예상되자 경찰이 둘을 갈라
이필완   2009-04-13
[감리교 선거 사태] [속보] 감리교 본부 측 용역 동원해 본부 출입 차단한 듯
부활주일인 오늘 감리교 본부 측이 용원을 동원하여 본부 출입을 차단한 것으로 알려졌다. 행정기획실과 감독회장실에서 숙식하던 김국도 목사 측 인사들은, 용역들로서는 그들을 끌어낼 수는 없어 현재까지 그대로 남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감리교 사태는 더욱
이필완   2009-04-12
[생활] [故 장기천 목사 기억하기] 그의 설교 '날마다 새 사람'과 기억들
.... 장기천 감독님 영전에 드립니다 진실한 목자, 깊은 사색가, 훌륭한 저술가, 존귀한 스승, 그리고 멋있던 한 사람 장기천 감독님, 감독님의 소천 소식을 접하고 섭섭하고 서글픈 마음을 금할 수 없습니다. 감독님은 이 시대의 그리 많지 않은 걸출한
이필완   2009-04-12
[이필완칼럼] [이필완칼럼] 이제는 저들로 하여금 그들의 길을 가게 하라! 특별총회 마다할 필요 없다!
이제는 저들로 하여금 그들의 길을 가게 하라! 특별총회 마다할 필요 없다! 고수철 감독회장 측 취하소식에 GAME OVER를 외치며 김국도 목사가 감독회장이라고 선언하는 자들! 김국도 목사 측의 끝없는 자충수에 조만간 끝나버릴 것만 같았던 감리교 사태
이필완   2009-04-08
[선교] 필리핀 경찰청, 현지 선교사들에게 지도교수 신분증 발급해
필리핀 경찰청, 현지 선교사들에게 지도교수 신분증 발급해감리교 경찰선교회, 필리핀 경찰청과 자매결연, 팔라완 주립교도소와 바탁부족 공동체도 방문지난 달 3월 16일 감리교 경찰 선교회는 필리핀 경찰청과 자매결연 및 선교활동을 위해 4박 5일 일정으로
이필완   2009-04-05
[교계] 사순절에 돌아보는 놀라운 십자가의 길
사순절을 맞아 평화와 화해를 기원하는 '세계의 십자가 전'이 3월26일부터 4월19일까지 이화여자대학교 이화기도실에서 열리고 있다. 이대 교목실이 주관하고 이화대학교회가 후원하는 이 전시회는 월-그 오전 10시-8시, 토 오전10시-오후6시까지 열린다
이필완   2009-03-27
[교계] 도적에게도 오륜이 있다, 사농공상(士農工商)은 물론
1991년이후 기감 중앙연회에 속한 성남시 분당구 야탑동 393 만나교회(김병삼 목사 담임) 6층에서 운영하던 한국신학원이 2월 9일 만나교회에서 열린 15회 졸업식을 끝으로, 경기연회에 속한 안산시 상록구 사3동1554-1 꿈의교회(김학중 목사 담임
이필완   2009-03-24
[알림] “속도와 소유를 최선으로 생각하는 당신, 지금 행복하세요?”
“속도와 소유를 최선으로 생각하는 당신, 지금 행복하세요?”우리는 지금 행복한가? 우리는 어쩌면 너무 많이 바라고 너무 많이 가지려는 것은 아닐까? 속도와 소유를 최선으로 여기는 요즘, 자비와 무심, 가짐과 버림, 행복과 분노, 자유와 속박…… 그 속
이필완   2009-03-16
[환경] 개신교계, 생명의 강 지키기 위해 다시 나선다!
정부가 강행하는 경인운하 추진과 4대강 정비 사업에 대한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지난 3월13일 기독교회관 예배실에서 '생명의강 지키기 기독교행동 대표단과 집행위원단 연석회의가 열렸다.이날 모임에서는 전국 지역조직을 위해 경상도 지역과 전라도 지역을
이필완   2009-03-16
[생활] 자살로 치닫는 급증하는 우울증 제대로 알면 치유할 수 있다
지난 해, 10월 초 고 최진실 성도를 비롯한 많은 기독 연예인들의 자살사망사건이 사회적으로 큰 문제로 부각된 이후, 아직까지도 그 후폭풍이 계속해서 이어지면서, 특히 대부분 우울증의 방치로 인한 것으로 원인이 지목되면서, 교회공동체의 자살로 치닫는
이필완   2009-03-16
[교계] 예수살기 서울경기지역 대표에 김동한 장로, 총무는 방현섭 목사
3월27일(금) 오후7시에 모이는 전국 예수살기 총회를 준비하기 위한 서울경기 지역 모임이 10일(금) 오후 7시30분에 향린교회 사랑방에서 모였다. 이 날 모임에서 2009년 서울경기 지역대표로 정의평화기독인연대의 김동한 장로가 대표로 추대되었으며
이필완   2009-03-11
[알림] [공지와 해명] 당당뉴스는 누구에게나 토론의 장으로 활짝 열려 있는 門입니다. 누구든지 어떤 주장이든지 글이나 사진 등을 기고할 수 있습니다. 99% 게재합니다!
당당뉴스는 누구에게나 열려 있는 門입니다. 누구든지 사진이나 글을 기고할 수 있습니다.감리교 자유게시판에서 논란이 되고 있는 부분에 대하여 오해가 있는 것 같아 설명 드립니다.당당뉴스는 자체 취재도 하지만 대부분의 글과 사진 또는 동영상을 독자가 당당
이필완   2009-03-07
[알림] 이정배 교수 "없이 계신 하느님, 덜 없는 인간" 출간하다!
책 주문하러 새창 열어 바로 가기 ■ 이 책은… 이 책은 함석헌의 스승인 다석 유영모의 사상에 관한 연구서로, ‘다석(多夕)신학’이라는 범주를 통해 다석사상을 새롭게 조명한다. 필자는 ‘다석신학’이 한국적일 뿐 아니라 충분히 세계적이고 보편적인 담론이
이필완   2009-03-07
[감리교 선거 사태] 고수철 감독회장이 현 상태에서 감리교회의 유일하게 “법통(법적 정통성)” 있다!
고수철 감독회장이 현 상태에서 감리교회의 유일한 “법통”이다! 5일, 감리교회의 변화와 갱신을 위한 목요기도회 통산 76회째 기도와 토론 모임 가져 3월 5일 오전 11시 석교교회에서 모인 통산 76회째 목요기도회는 운영위원장 황광민 목사의 인도로 찬
이필완   2009-03-05
[환경] 종교인들, 경인운하 예정지 걷고 대안을 토론하다!
작년 한반도대운하를 성찰하자며 한강과 영산강따라 100여일을 함께 걸었던 4대 종단의 종교인들이 3월2일 경인운하 예정지인 방수로 공사 현장을 찾았다. 그러나 공사관계자들이 완강하게 공사현장 출입을 차단해 멀리서 바라보며 여기저기 둘러보고 도로 따라
이필완   2009-03-04
[알림] 당당뉴스 사무실 주소가 변경되었습니다.
평화를 빕니다.당당뉴스가 비용 절감을 위하여 사정상 마포 사무실을 접고 서대문 네거리 감신대 근처 120-050 서울 서대문구 냉천동 20-1(305)로 주소를 변경하고 사무실을 옮겼습니다.이 사무실은 고난모임의 오래된 사무실로서 한 귀퉁이 책상 하나
이필완   2009-03-03
[농촌] 농촌 작은 교회들이 노인들을 모시고 섬기는 법
지난 1월 6일, 입학식을 시작으로 제 2기 힘찬노인학교가 교동면민회관에서 문을 열고 두 달 동안의 8주 과정을 마친 후 2월 26일 수료식을 가졌다. 농한기인 겨울철에 진행되고 처음으로 교동면 전체(17개 리)를 대상으로 하는 노인학교라 혹여 추운
이필완   2009-02-28
[생활] 아주 작은교회가 가난한 조선족 가정 조용히 섬기다!
지난 24일 저녁, 파주의 2-3십명 모이는 아주 작은교회가 조선족가정인 홍이네를 조용히 돕기 위하여 자선 음악회를 연다고 하여 헤이지 근처의 카페 '풍금있는자리'를 찾았다.이 날 1,2층으로 나뉘어진 무대가 있는 음악 카페에는 하루종일 이 일에 함께
이필완   2009-02-27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120-012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2가 35 기사연빌딩 401호 ☎ 02-393-4002(팩스 겸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자득
제호 : 당당뉴스  |  등록번호 : 서울아00390  |  등록연월일 : 2007.7.2  |  발행인 겸 편집인 심자득(010-5246-1339)
Copyright © 2005 당당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ngdang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