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특집 > 감리교 선거 사태
공직 '선거용'으로 후보 등록 준비하고 있는 후보들 여럿 있다!선관위 관계자, 기감 감독선거 선거권자 선정과정에 해당 연회의 실수가 분명하면 아직 명단 시정 가능할 듯...
이필완  |  leewaon3@cho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입력 : 2008년 07월 23일 (수) 15:11:34
최종편집 : 2008년 07월 23일 (수) 16:15:45 [조회수 : 3394]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텔레그램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당당뉴스가 제보받은 바에 따르면 경찰서에서 공직 '선거용'-'범죄경력확인서'를 발부받아 후보 등록을 준비하고 있는 감독회장과 감독 후보 출마자들이 이미 알려진 것 외에도 여러 명인 것으로 알려졌다.

결국 선관위는 후보등록을 받으면서 모든 후보자들에게 공직 '선거용' -범죄경력확인서를  모든 후보에게 요청해야 할 것이며 이 문제는 후보들간의 형평성을 위해서도 대단히 중요한 문제로 부각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평신도와 목회자 동수를 요구하고 있는 선거법대로 하도록 유권해석이 내려진 후에 선관위는 선거권자 확정에 혼선을 빚고 있으나 각 연회가 평신도, 목회자 동수 선거권자로 조정하도록 협조를 요청할 것으로 보인다.

무엇보다도 감리교유지재단에 재산 등기를 하지 않았거나 전년도 부담금을 지난 12월30일까지 납부하지 않으면 선거권을 주지 않기로 하였는 데 선거권자를 선정하는 과정에서, 연회에 따라서 원칙없이 또는 실수로 처리한 것에 대한 제보가 잇다르고 있다.

예를 들면 똑같이 12월30일을 지나 부담금을 뒤늦게 납부한 경우, 어떤 사람에게는 선거권을 주어지고 어떤 사람에게는 선거권을 주어지지 않는 불합리하고도 무원칙한 경우가 속속 드러나고 있는 것이다.

이에 대한 선관위 관계자는, 선거권자는-특히 부담금에 관련해서는, 연회에서 올라온 자료를 근거로 하기 때문에 혹시 실수로 잘못된 것이 있으면 일차적으로 해당 연회에서 잘못된 부분을 시정해 명단을 올리면 될 것이라고 하였다.  

[관련기사]

이필완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를 추천하시면 "금주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3119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의견나누기(7개)
 * 100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20000byte)
 * [운영원칙] 욕설, 반말, 인신공격, 저주 등 기본적인 예의를 지키지 않은 글과 같은 내용을 반복해서 올린 글은 통보 없이 삭제합니다.
  
나그네 (71.126.119.122)
2008-07-26 22:56:17
이해 하기가 어려우니 이러면 어떨까요?..
설문 조사에 의견은 올라가지 않고 해서 이곳에 왔읍니다.

설문 조사서의 질문 내용이 이해 하는데 약간은 혼돈이 되네요.

질문 1: 금고 이상의 실형을 선고 받은 범죄의 내용이 후보 등록에 첨부된 범죄 경력서에 기록된 사실이 있는 후보는 자동으로 후보의 자격이 상실된다.

질문 2: 후보 등록서와 함께 범죄 경력 조회서를 제출하지 않은 후보 등록자는 자동으로 후보의 자격이 상실된다.

질문 3: 선관위가 이미 정한대로 범죄 경력 조회서에 기록된 범죄의 결과 내용과는 관계없이 후보로 등록한 자는 후보로 확정해야 한다.

질문 4: 잘 모르겠다.

로 하는것이 이해가 쉬울것 같아서 한말씀 올렸읍니다.
리플달기
4 13
나그네 (71.126.122.49)
2008-07-26 22:41:25
오늘도 엿장사인가?
오늘도 엿장사 인가?
리플달기
8 14
방현섭 (58.229.139.84)
2008-07-26 01:38:50
직접 떼었다고 하는데...
당당함님은 언제까지 되지도 않는 궤변만 늘어놓으실 겁니까?
누가 시건방지게 내가 공직자 출마를 하겠다는데 막으면서 핀잔을 줍니까?
불행하게도(당당님에게는) 이미 직접 떼다가 제출한 사람이 있군요...
본인이 직접 뗀 사람이 있다는데도 거짓이라는 말입니까?
님이 사시는 곳은 어디길래 공무원들이 건방지게 국민들에게 핀잔을 준다는 말입니까?
이름을 확인하시려면 당당뉴스의 기사를 확인해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이제 님은 무릎을 꿇으시든지 손에 장은 지지시든지 후원금을 내시든지 하시지요.그게 싫으시면 당당뉴스의 정당하고 상식적인 논조에 근거 없는 반대를 하신 것에 대해 정중하게 사과를 하시기 바랍니다.
리플달기
9 14
당당함 (121.135.120.92)
2008-07-25 16:56:45
운영자님과 방현섭씨께
우선 글을 올리기가 무척이나 흠이 드네요. 자판이 먹지를 않네요.
이제 등록이 끝날 시간입니다.
어느 누가 공직용을 떼었는지 확인 하여 보시죠?

또한 직접 경찰서에 가서 공직용을 떼어 달라고 하여 보세요.핀잔만 먹을 것입니다
제게 요구할 것이 아니라 사실이라면 어떻게 하겠다는 걸 올려 보시죠
조건이 맞으면 실명도 가능하고 만나서 내기를 하여도 좋아요
그럼------
리플달기
7 14
방현섭 (58.229.139.84)
2008-07-23 23:51:00
상식적으로
대한민국 국민이면 대부분 피선거권이 있는데 피선거권 있는 사람이 공직에 출마하겠다고 선거용 확인서 떼어 달라고 하면 떼어주는 거 아닌가요?
경찰이 안 떼어주면 그건 직무유기이죠. 나라도 출마하려고 하니까 떼어달라고 하면 당연히 떼어줄 것 같은데 아래의 당당함님은 무슨 근거로 그러시는지 이해할 수가 없네요.
무릎을 꿇는다는 것보다는 손에 장을 지진다라든가 아니면 당당뉴스에 1000만원을 기부하겟다든가 하는 좀더 구체적인 내용으로 확언을 하시는 것이 좋겟습니다.
리플달기
12 13
운영자 (121.160.10.11)
2008-07-23 22:43:55
그렇게 다짐하셨으니 저에게라도
누군신지 밝혀주시는 게 도리이겠습니다. leewaon3@chol.com 011-9147-7449 소식 기다리겠습니다.
리플달기
9 14
당당함 (121.135.120.35)
2008-07-23 21:57:57
공직선거용은 절대로 뗄수 없다
어느누구도 공직선거용을 때어 등록한다면 내가 그대앞에 무릎을 꿇고 업어드리죠
리플달기
9 13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120-012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2가 35 기사연빌딩 401호 ☎ 02-393-4002(팩스 겸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자득
제호 : 당당뉴스  |  등록번호 : 서울아00390  |  등록연월일 : 2007.7.2  |  발행인 겸 편집인 심자득(010-5246-1339)
Copyright © 2005 당당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ngdang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