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20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여성] 감신 총여, 성폭력을 '이성관계'로 표현한 원성웅 목사 설교 비판
코로나로 어수선한 때에 감리교신학대학교(이하 감신대)에서는 화요채플에서 한 원성웅 목사(옥토교회, 서울연회 전 감독)의 설교가 학생들의 원성을 사고 있다.지난 11월 17일의 채플 설교자로 초청된 원 목사는 설교에서 자신의 재임 시절 활동에 대하여 이
방현섭   2020-11-18
[여성] 은퇴 여교역자들의 안식처 ‘엘가온’ 개관
여선교회전국연합회(회장 백삼현 장로)의 역점 사업이었던 은퇴여교역자들의 안식관 ‘엘가온’이 시공 2년 만에 공사를 마치고 17일 오후 성북구 정릉의 엘가온 예배당에서 개관감사예배를 드렸다.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예배당 입장이 제한되어 이날 개관예배는
심자득   2020-11-17
[여성] 육아휴직 사용 감사 지적에 대한 양성평등위원회 입장
육아휴직 사용 감사 지적에 대한 양성평등위원회 입장 기독교대한감리회 선교국 양성평등위원회는, 제33회 총회 감사위원회가 본부 감사 후, 2016년에 개정된 본부 내규에 따라 육아휴직을 분할사용한 본부 직원 5명에 대해 ‘소급적용’이므로 “내규 규정과
당당뉴스   2020-10-13
[여성] 서울남연회 J목사의 성범죄에 대한 징계를 요구합니다
감리교전국여교역자회는 2018년부터 성폭력과 금권선거 혐의를 받는 “전준구 목사 제명과 감독당선 무효를 위한 범감리회 공동대책위원회”에서 활동하였습니다. 그 결과 제33회 행정총회에서 감독 이취임식이 취소되었으며, 금권선거로 기소된 J목사는 서울남연
당당뉴스   2020-07-27
[여성] 공대위 토론회가 폭력으로 무산된 사태에 대한 공식입장문
공대위 토론회가 폭력으로 무산된 사태에 대한 공식입장문 공대위는 MBC PD수첩의 로고스교회와 전준구 목사에 관한 보도 이후 우리 사회가 교회를향하여 자정능력을 요청하는 소리를 아프게 들으며 재발족했다.공대위는 감리교회가 성폭력의혹이 뚜렷한 인사를 치
당당뉴스   2020-07-22
[여성] 양성평등위, 2년에 걸친 성폭력예방강사교육과 심사 마무리하고 강사 자격증 수여
감리회 선교국 양성평등위원회가 지난 7일 오후 본부교회에서 성폭력예방강사 자격증 수여식을 열었다. 수여식에 앞서 올해 세 번째로 열린 위원회 회의에는 양성평등공동위원장 황창진 목사, 홍보연 목사 등 8명이 참석했다.위원회는 먼저 △감리회 본부의 특별위
심자득   2020-07-08
[여성] 감사의 글
감사의 글샬롬!!!당진남지방 소망교회 최연순목사입니다~~사랑하는 형제 자매들께이제서야 감사의 인사와 근황을. 전하게 되었습니다~~연초 갑작스럽게 찾아온 질병으로 인하여간이식수술까지 받게되어병원생활을 4개월 정도. 하게되었고엄청난 위기를 만났지만하나님의
최연순   2019-11-16
[여성] ‘다시 뜨겁게 노래하는 여선교회’
여선교회가 창립 122주년을 맞아 경기도 안산의 꿈의교회(김학중 감독)에서 창립기념예배를 드리고 ‘다시 뜨겁게 노래하는 여선교회’를 주제로 찬양제를 개최했다.대회에 앞서 윤보환 감독회장 직무대행은 ‘찬양하는 사람들’이라는 제목의 설교에서 ”찬양은 ‘높
심자득   2019-10-24
[여성] 여성목회, "함께 울고 함께 웃어요"
지난 22일-23일(주일 저녁-월) 서울연회 여교역자회(회장 박은미 목사)가 “울고 웃는 여성목회”(롬 12:15)를 주제로 강원도 속초 추양하우스(한경직 목사 기념관)에서 수련회를 개최했다.이번 수련회를 통해 전해진 세 번의 설교는 장애인 사역을 하
당당뉴스   2019-09-24
[여성] 목회자에게 성인지 감수성이 필요한 이유
성인지 감수성은 “성별 차이에 따른 불평등 상황을 인식하고 성차별적 요소를 감지하는 인지적이고 감성적인 능력”을 말하며 ‘젠더 감수성’, ‘성인지 관점’ 등으로 불리기도 했으나 2018년 4월 성폭력 사건에 대한 대법원 판결문에 '성인지 감수성
홍보연   2019-09-05
[여성] 여선교회도 'NO 아베', "일본여행 안가, 일본제품 안사"
감리회 여선교회전국연합회(회장 백삼현 장로) 회원 약 600여명이 26일 오후 한남동의 감리회 여선교회관에서 동부연회연합회 주관으로 “나라와 민족, 여선교회를 위한 기도회”를 열고 일제의 강제징용피해자 배상판결로 시작된 일본의 경제 재제와 아베 정부를
심자득   2019-08-26
[여성] 녹색지구를 지키는 청청(靑淸) 여선교회 레이디
“나는하나님의 창조세계 보전을 위해언제 어디서나푸르고 맑은 여선교회를 만들도록결단합니다”다양한 사회적 문제에 대해 교회 여성이 무엇을 할 수 있을지를 고민해 오던 감리회 여선교회전국연합회가 10년 전부터는 하나님의 창조세계 보전을 위해 생태와 환경문제
심자득   2019-05-16
[여성] 삶 속에서 ‘순전한 예배자’로 살아갈 것 다짐하며
2019년 4월 30일(화) 오후 2시, 한국기독교회관 2층 조에홀에서 제64회 가정주간 기념·선포예배가 열렸습니다. 한국기독교가정생활협회(아래, 가정협)와 새가정이 공동으로 주최한 이번 가정주간 기념·선포예배는 “하나님 앞에서 순전한 예배자!”라는
당당뉴스   2019-05-01
[여성] 햇살사회복지회 우순덕 대표, 국무총리 표창 수상
사단법인 햇살사회복지회(대표 우순덕)가 ‘사회 혁신 선도를 통하여 국가 사회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아 1일 이낙연 국무총리로부터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햇살사회복지회의 우순덕 대표(66)는 지난 2002년 평택에 내려가 18년간 기지촌 할머니
심자득   2019-02-02
[여성] 타락의 벼랑 끝에서 신음하고 있는 감리회를 건져내기 위해
타락의 벼랑 끝에서 신음하고 있는 감리회를 건져내기 위해, 이대로는 절대로 안 되기에, 잠잠히 순종하던 이들이 소리를 내고 있습니다.저는 매일 마음을 찢으며 하나님께 부르짖고 있습니다. 진실을 왜곡하고, 억지를 사실처럼 둔갑시키고 있는 암담한 현실을
당당뉴스   2018-12-22
[여성] “성폭력 없는 감리교회를 만들라”
여선교회전국연합회(회장 백삼현 장로)가 22일 오전 한남동의 여선교회관에서 제50회 총회를 열고 서울남연회 전준구 감독을 겨냥한 “성폭력 없는 감리교회를 만들라”는 제목의 성명서를 총회 참가자 일동 명의로 채택했다.(아래 성명서 전문 참조)여선교회는
심자득   2018-11-22
[여성] 제33차 총회 후 감리교전국여교역자회 입장
제33차 총회 후 감리교전국여교역자회 입장 “그 빛이 어둠 속에서 비치니,어둠이 그 빛을 이기지 못하였다”요한복음 1:5 -빛 되신 하나님! 감리회 위에 주님의 빛을 밝히 비추어,어둠이 힘을 쓰지 못하게 하소서! 올해는 미 감리회 한국 여선교사들의 목
당당뉴스   2018-11-10
[여성] “일본이 사죄할 때 까지 한국교회가 함께 하겠다.”
‘한국교회일천만기도대성회’ 대회장 윤보환 감독이 7일 낮 서울 종로 주한 일본대사관 앞에서 개최되고 있는 제1360차 ‘일본군 성노예제 문제해결을 위한 정기 수요시위 집회’ 현장을 찾아 윤미향 대표(일본군성노예제 문제 해결을 위한 정의기억연대)에게 성
심자득   2018-11-07
[여성] 제33회 총회에 대한 감리교여성연대의 입장
제33회 총회에 대한 감리교여성연대의 입장 올해 열린 제33회 감리회 행정총회는 성별·세대별 할당제 의무화 이후 두 번째 총회입니다. 어렵게 자리가 마련된 만큼 총대로 선출된 여성들뿐 아니라 여선교회전국연합회와 감리교전국여교역자회를 중심으로 감리회를
당당뉴스   2018-11-06
[여성] 성추행 및 금품제공 혐의가 있는 감독 당선자에 대한 여선교회의 입장
성추행 및 금품제공 혐의가 있는 감독 당선자에 대한여선교회의 입장 제33회 총회에서 여성들의 애통하는 소리가 전해져 이∙취임 감독들은 ‘성폭력혐의가 있는 당선자(이하 J목사)가 참여하는 이∙취임식을 할 수 없다’며 거부했습니다.
당당뉴스   2018-11-06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120-012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2가 35 기사연빌딩 401호 ☎ 02-393-4002(팩스 겸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자득
제호 : 당당뉴스  |  등록번호 : 서울아00390  |  등록연월일 : 2007.7.2  |  발행인 겸 편집인 심자득(010-5246-1339)
Copyright © 2005 당당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ngdang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