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신학
신사도 이단의 정체
나현철  |  nhc412@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입력 : 2023년 09월 22일 (금) 00:47:36
최종편집 : 2023년 09월 22일 (금) 19:53:00 [조회수 : 2716]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텔레그램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신사도 이단의 정체 

                                             
나현철목사 
nhc412@hanmail.net
목민세계선교회 대표
  

   
 

예언과 지나친 방언으로 혼잡케 하며 사도와 선지자가 오늘날에도 존재한다고 주장한다

아말감이 금이빨로 변형되었다는 헤게모니를 펼치고 자신에게 기도 받으면 능력이 임한다는 임파테이션을 주장하며 기성교회 목회자들과 성도들을 미혹하고 있다

쓰러뜨림을 자랑하며 현상에 치우치는 신비주의가 있는가 하면 막연한 미래에 대해 추상적인  예언같지 않은 소리로 읇조리는 신사도 운동가들이 과거 대거 국내에 입국하여 신사도 추종자들의 교회를 돌며 집회를 인도해온 바 있다.

존 윔버의 빈야드운동이 진화된 것인데 작고한 훌러신학교의 피터 와그너(회중교회 출신)를 비롯해 예언으로 선지자로 주장하는 릭조이너, 체안, 신디 제이콥스 많은 자들이 신사도 운동가로 활동 중이다.

신사도운동은 국내뿐 아니라 남미 동남아 아프리카에 걸쳐 급속도로 번져나가고 있는 염병과도 같은 신비주의 이단 현상이다.

신사도운동은 초대교회적인 성령 사역이 아니라 교만에 물든 자들의 비성경적인 신비주의 이단사상이다.

베니힌 - 케네스 하긴, 하워드 브라운, 캐더린쿨만과 빈야드 영향을 받은 영성(쓰러뜨림)

▶신사도에 물든 베니힌이 아프리카에 퍼뜨린 영성(?) 아프리카 나이지리아의 작고한 평신도 자칭 선지자 티비 죠수아, 말라위 부시리 목사, 남아공의 크리스 목사

   
 

남미 브라질교회에서도 신사도 현상뿐 아니라 오래전에 아프리카 주술사와 인디오 샤먼들이 행하여온 접신 후에 나타나는 영매술 심령치료가 카톨릭 교인 필리핀 준라보와 브라질 호세아리고 이후 브라질 개신교회 안에 버젓히 오래도록 만연되고 있었다.

브라질 사복음교회는 축사와 영매술 심령수술 -사람 몸속 이물질을 손가락으로 파서 끄집어 내어 암덩어리라고 주장하며 치유했다고 물병에 담아 암이라고 보여주며 간증시키기도 한다

교세확장을 위해서는 성형치유 신사도의 대표적인 아말감이 금이빨로 변형되었다고 주장하며  각종 혼합종교의 사술을 다 행하고 있는 것이다.
(1980년대 브라질 현지언론에서 치과의사로부터 아말감 금이빨 변형은 거짓 기적으로 판명되어 졌음 - 브라질 영매술을 연구하신 브라질 김완기 선교사님과의 통화 증언 2023. 9.12)

   
 

기도로 탈모환자의 머리카락이 하룻밤사이 8cm가 자랐다고 황당한 간증을 시키거나, 키가 며칠만에 7센티 자랐다고 하며, 각진 얼굴이 양악수술을 하지 않아도 둥글게 되었다, 몸매가 S라인으로 변했다, 쌍꺼풀이 생겨났다, 납작한 코가 높아졌다, 살이 빠졌다 등등의 성형치유까지 요상한 기적(?)들을 일으켰다고 의학적으로 증명할 수도 없는 황당한 주장들을 계속 펼치기 까지 한다

이런 곳을 전전하며 몰래 배워와서 성형치유 요상한 치유로 유투브 영상으로 홍보하며 10여년 동안 전국 교회를 돌며 집회를 인도하고 있는 브라질 선교사가  있으니 다들 미혹에 주의하길 바란다.

괘씸한 것은 그가 하나님의 능력을 받은 냥 특허 낸 것처럼 국내에 돌아다니면서 속여 온 이런 해괴망측한 집회들이 실제는 브라질 이단교회들이 오래도록 행하고 있는 심령수술인 영매술 신사도 무속적 귀신론 혼합종교에서 흔히 볼 수 있는 것들이라는 것이다.


예수님이 사복음서에서 이런 이상한 치유사역을 하셨는가!
사도들도 하지 않았다.

베니힌과 유사한 브라질 안드레스 비소니 같은 집단 쓰러뜨림 
남미는 신사도 이단과 혼합종교의 이단 천국이라 말할 수 있다
이단사이비 불법한 자들은 심판 날에 지옥불에서 고통하고 말 것이다.

사랑하는 자들아 영을 다 믿지 말고 오직 영들이 하나님께 속하였나 시험하라 많은 거짓 선지자가 세상에 나왔음이니라(요한일서 4:1 KRV)

기사를 추천하시면 "금주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29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의견나누기(0개)
 * 100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20000byte)
 * [운영원칙] 욕설, 반말, 인신공격, 저주 등 기본적인 예의를 지키지 않은 글과 같은 내용을 반복해서 올린 글은 통보 없이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120-012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2가 35 기사연빌딩 401호 ☎ 02-393-4002(팩스 겸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자득
제호 : 당당뉴스  |  등록번호 : 서울아00390  |  등록연월일 : 2007.7.2  |  발행인 겸 편집인 심자득(010-5246-1339)
Copyright © 2005 당당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ngdang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