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교계
AI와 성경이 만났다!… '초원', 개역개정 무료 제공으로 성경 앱의 새 지평을 열다
당당뉴스  |  webmaster@dangdang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입력 : 2023년 09월 21일 (목) 22:13:31
최종편집 : 2023년 09월 26일 (화) 17:51:24 [조회수 : 1876]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텔레그램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2023년 8월 30일, AI기술로 교계를 혁신하고 있는 크리스천 앱 서비스 '초원'은 서비스의 모든 기능에서 개역개정 역본을 무료로 제공하기 시작했다. 이로써 전국 크리스천들은 예배, 소그룹 나눔, 묵상 등의 신앙 활동에서 익숙하고 사랑받는 성경 역본을 AI와 함께 더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게 되었다.

 공식적인 앱 서비스 중에서 개역개정 역본을 무료로 제공하는 서비스는 많지 않다. 그러나 초원은 대한성서공회의 공식 인증 개역개정 역본과 새번역 역본 사용 협약을 맺어 공식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무료 성경 앱이 되었다는 점에서 주목할 만하다. 대한성서공회 행정관리본부 정경재 본부장은 "초원의 서비스를 이미 알고 있었고, 성서공회의 미션과 초원의 미션이 같다고 믿어 의심치 않는다. 함께 동역할 수 있어 기쁘다"라고 밝혔다.

 

   
무료 다운로드 https://chowon.in/

초원의 개역개정 역본이 특별한 이유는 다양한 기능에 있다. 특히, 성경 해설 기능에서는 개역개정 역본을 기반으로 상황별, 주제별로 모든 장과 절에 대한 해설을 제공하여 신자들의 성경 이해를 깊게 도와줄 수 있다. 또한 ‘성령의 9가지 열매’나 ‘모세가 홍해를 가르는 구절’과 같이, 맥락만 입력하면 성경 구절을 찾을 수 있는 AI검색 기능을 제공하여, 말씀이 필요한 순간 빠르게 필요한 말씀을 찾을 수 있게 되었다.

또한, '초원'은 다양한 동역자와 함께하며 크리스천 커뮤니티에 기여하고 있다. 한국컴패션과 함께한 부활절 기부캠페인, 안산꿈의교회 김학중 목사, 지구촌교회 협동 장재기 목사와의 협력을 통해 전국 크리스천의 이웃 사랑을 실천과, 매일 묵상과 기도하는 습관 형성에 전력을 다하고 있다.

사용자들의 반응 역시 매우 긍정적이다. 한 사용자는 "고민이 있을 때, 상황에 맞는 성경구절을 매번 찾아보기 어려웠는데, 바로 고민을 털어놓고 연관된 하나님 말씀을 들을 수 있다는 게 최고라고 느꼈습니다."라며 초원의 편리함을 극찬했다. 또 다른 사용자는 "일상에서 하나님의 뜻에 관해 궁금증이 생길 때가 많은데, 이럴 때 질문하기를 통해 세세한 답변을 들을 수 있어 너무나 유용한 앱이에요!"라고 말했다.

 

   
무료 다운로드 https://chowon.in/

한편, 초원은 국내 크리스천들을 위한 전문 서비스로, GPT 기반의 성경 조언 기능, AI 성경 검색 및 해설 기능, 그리고 매일 묵상 및 기도 콘텐츠 제공 등의 차별화된 기능을 통해 교회와 신자들의 믿음의 동반자로서의 역할을 해왔다. 초원은 출시된지 3일 만에 5만 명 이상이 사용하는 뜨거운 관심을 받았던 앱이며, 지속적인 호평을 받아왔다. 초원은 구글 플레이스토어와 애플 앱 스토어에서 무료로 다운로드하여 기종에 상관없이 이용 가능하다.

 

 

당당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를 추천하시면 "금주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20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의견나누기(0개)
 * 100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20000byte)
 * [운영원칙] 욕설, 반말, 인신공격, 저주 등 기본적인 예의를 지키지 않은 글과 같은 내용을 반복해서 올린 글은 통보 없이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120-012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2가 35 기사연빌딩 401호 ☎ 02-393-4002(팩스 겸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자득
제호 : 당당뉴스  |  등록번호 : 서울아00390  |  등록연월일 : 2007.7.2  |  발행인 겸 편집인 심자득(010-5246-1339)
Copyright © 2005 당당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ngdang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