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알림 > 신간 소개
인간관계와 목회상담 지침서 [관계 문화 이론 ]
당당뉴스  |  webmaster@dangdang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입력 : 2013년 09월 04일 (수) 05:21:07
최종편집 : 2013년 09월 04일 (수) 05:42:05 [조회수 : 4227]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텔레그램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인간관계와 목회상담 지침서


관계 문화 이론



권진숙 지음 / 248쪽 / 12,000원

 

 

 

 

 

 

저자의 말

인간관계의 홍수 속에서 살아가고 있는 오늘날 현대인들에게 있어 딜레마가 있다면, 과연 ‘인간관계’를 어떻게 해야 하는가다. 네트워크, 인맥, 인간관계 등을 필두로 힘이 있는 사람, 영향력 있는 사람에게 줄을 대기에 급급한 우리 사회의 실정을 바라보고 있노라면 인간관계야말로 성공적인 사회생활을 하는 데 필수조건이라고 생각할 수 있을 것이다.

그러나 가만히 살펴보면 바로 이 인간관계 때문에 고통을 받고 산다. 전문 목회 상담가로서 활동하면서 많은 내담자의 이야기를 들을 때에도 이런 고통의 소리는 끊임없이 계속된다.

화려한 외모와 풍부한 경제적인 조건을 가졌음에도 남편의 끊임없는 외도로 계속적인 자해를 시도하는 사람, 사랑하는 부모가 모든 것을 다 바쳐서 자신을 후원해 주어도 그들의 텅 빈 눈동자에서는 진실한 사랑을 느낄 수 없다며 자살을 시도하던 청년, 겉으로 보기에는 화려하고 성공적인 직장생활이지만 직장 상사의 끊임없는 정서적 학대와 억압으로 모든 것을 포기하려는 유망한 직장인.

이렇게 모든 것을 갖추고 있는 것처럼 보이는 현대인들이 진심으로 바라는 것이 진실하고 따뜻한 인간관계다. 모든 것이 있어도, 때로는 이런 진정성 있는 관계의 결핍이 그들에게 가장 소중한 삶을 포기하게 만드는 치명적인 이유가 되기도 한다.

바로 이런 고민들을 해결해 보고자 『관계 문화 이론』을 쓰게 되었다. 이 글을 통해서 많은 사람들이 치유될 수 있는 ‘상호적 관계’를 경험하게 되길 소망한다.


서문

이 글은 관계 문화 이론(Relational Cultural Theory)의 가장 기초적인 개념을 한국의 학생들에게 소개하기 위한 책이다. 귀국하면서부터 관계 문화 이론에 관련된 국내 서적이 없어 학생들과 함께 공부하는 것이 어렵다는 것을 깨닫고 조금씩 입문서를 준비하게 되었다. 특히 지난 학기 한세대학교 대학원 학생들, 서울여대 대학원 학생들과 원서로 강독을 하면서 관계 문화 이론의 가치와 개념들을 함께 공부한 것이 큰 원동력이 되었다.

관계를 중심으로 하는 목회와 상담을 공부하는 학생들에게 도전이 되었던 것 같다. 원서로 강독을 하면서 서로에게 도전이 되었던 부분들이 한국어로 번역된 입문서가 나온다면 좀 더 구체적이고 실천적인 토론들이 진행될 수 있으리라는 기대를 가져본다.

이화여자 대학교에서 ‘기독교와 세계’를 강의하면서 인간관계에 대해서 고민하는 학생들의 이야기를 들을 수 있었다. 조금 어려울 수 있겠지만, ‘텍스트와 상호 교감하기’를 통해서 인간관계를 고민하는 학생들의 삶을 성찰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어보려고 시도했다. 이 책이 인간관계를 개선하기 위한 상담 비전공 학생들에게도 도움이 되기를 소망하는 마음으로 실천적인 부분도 가미하려고 했다.

또한 지난 1년 동안 이화 목회 상담 센터(여성 신학 연구소 부설)와 소울 프렌드 목회 상담 센터에서 학생들의 임상을 지도하는 수퍼바이저로 활동을 하면서 관계 문화 이론을 소개하여 상담 지도에 도움이 되고 싶었던 순간들이 많이 있었다. 관계 문화 이론을 적용한 목회 상담 사례집을 소개함으로써 상담 훈련을 받는 인턴, 레지던트 학생들이 자신들의 사례를 더욱 더 구조화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는 실천적인 자료들을 제공하기 위해서 이 책을 구상하게 되었다.

목회 상담 협회 위원으로 활동하면서 많은 목회 상담 전문가 회원들의 공개사례 원고들을 접하게 되었다. 많은 전문가들이 목회 상담 공개 사례 발표를 위한 샘플 사례집이 없어서 매번 양식과 내용을 수정하는 어려움을 겪는 것을 보고, 완벽하지는 않아도, 실질적인 목회 상담 사례를 접할 수 있는 사례집이 없다는 데 아쉬움이 있었다.

따라서 이 책에서 관계 문화 이론을 적용한 한국 목회 상담 협회의 공개 사례 발표 양식에 맞춘 교육용 사례를 함께 살펴보고자 한다. 또한 미국 목회 상담가 전문가로서 미국 목회 상담 협회의 사례 발표 양식에 맞추어서 2개의 사례를 함께 살펴봄으로써, 목회 상담을 더욱 깊이 있게 연구하기를 원하는 학생들에게 사례의 샘플을 제공하고자 한다.

특히 미국 목회 상담 협회의 사례 발표 양식은 현재 한국의 상황에 딱 들어맞는 양식은 아닐 수도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례를 함께 살펴보는 이유는, 한국의 목회 상담 사례보다 미국의 목회 상담 사례가 훨씬 더 많은 신학적인 고민을 요구하고 있기 때문이다. 목회 상담을 전공하는 많은 사람들은 목회 상담이 너무 좋다고 하고, 목회 상담을 배우고 싶다고 말을 하지만, 실제로 어떤 것이 목회 상담인지 정의 내릴 수 있는 사람은 그리 많지 않다.

그러나 목회 상담이 무엇인지를 정의 내리는 것은 목회 상담과 목회 신학을 오래도록 공부한 학자들에게도 여전히 진행형일 수밖에 없는 어려운 과제이다. 이것은 마치, 인간이란 무엇인가와 같은 광범위한 주제를 포괄하고 있는 질문이기도 하다. 나 역시 목회 상담의 진행형 정의에 대해서 계속적으로 고민하고 발전하기를 소망하는 사람이다. 이 책의 사례를 통해서 필자가 나누고 싶은 목회 상담의 사례를 소개함으로써, 필자의 목회 상담에 대한 진행형 작업을 소개하고자 한다.


이 책이 나오기까지 고마운 분들이 참 많다. 신학하는 인간으로 내 삶의 방향을 정하게 해 주신 기독교학과의 모교 교수님께 감사드린다. 모세 오경을 통해 인생의 방향을 신학으로 정하게 해 주신 이경숙 교수님, 신학이 인간학임을 가르쳐주신 민중 신학자 서광선 교수님, 사도 바울이 세상에서 제일 중요한 신학자인 것처럼 성서 신학의 세계에 빠질 수 있도록 가르쳐주셨던 장상 교수님, 아무도 몰랐을 때 아기 엄마가 된 것을 눈치 채시고 배려해 주셨던 여성 신학자 손승희 교수님, 여성 신학을 가르쳐주셔서 여성 신학자로 눈뜨게 해주신 정현경 교수님, 기독교 윤리를 가르쳐주셨던 따뜻한 박원기 교수님, 그리고 세계 다양한 종교 가운데 기독교의 위상을 가르쳐주셨던 전재옥 교수님, 이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

그리고 나의 신학적 이론을 정립할 수 있도록 도와주셨던 미국 클레어몬트 신학 대학원(Claremont School of Theology)의 교수님들, Kathleen J. Greider, K.Samuel Lee, Susan Nelson, Barbara Troxell, William Clements 교수에게 감사드린다. 이런 인생의 스승이 없었다면, 오늘날 신학자로서의 나는 존재하지 않았으리라 생각한다.

한국에 와서 목회 상담 수퍼바이저로, 목회 상담을 가르치는 학자로 설 수 있도록 도와주신 선배, 동료 교수님들의 사랑에도 감사드린다.

이 책의 출판을 결정해 주신 신앙과지성사의 최병천 대표님과 더운 여름에 수고를 아끼지 않은 직원들의 노고에도 감사를 표하고 싶다.

이 부족한 책의 출판을 위해 더운 여름 아이들을 돌보느라 수고하신 부모님께 감사드리고, 늘 부족한 며느리가 훌륭한 사람이 될 수 있도록 기도해 주시는 시부모님께도 한없는 감사를 드린다.

그리고 딸이라기보다는 상담가 같은 배려심 많은 큰딸 지인이, 누구보다 엄마의 보살핌이 필요할 때, 엄마의 책 쓰기에 엄마를 양보해 준 둘째 해인이, 그리고 무엇보다도 내 인생에 없어서는 안 될 인생의 멘토이자 친구인 남편 홍석민 목사에게 깊은 감사를 표현한다. 또한 책 쓰기에 지친 우리 가족을 위해 물심양면으로 후원해 준 사랑하는 언니들과 형부들에게도 감사를 표하고 싶다.

언제나 그렇듯이 이 모든 것을 가능케 하신 하나님의 은총에 한없는 감사를 드린다.

 

저자 소개


지은이 권진숙 박사

이화여자 대학교 기독교학과를 졸업하고 동대학의 기독교학과 대학원(조직신학 전공)을 졸업하였다. 대학원 졸업 후 미국으로 도미하여 클레어몬트 신학 대학원(Claremont School of Theology, U.S.A)에서 목회학 석사(M.Div)와 목회 상담학으로 철학 박사(Ph.D)를 받았다. 목회 상담 훈련은 하워드 클라인벨이 창시한 클라인벨 인스티튜트(The Clinebell Institute, U.S.A)에서, 목회 임상 훈련(CPE)은 포모나 벨리 메디컬 센터(Pomona Valley Medical Center, U.S.A)에서 받았다.

현재 이화여자 대학교, 한세 대학교, 명지 대학교에서 강의를 하고 있으며, 여성 신학 연구소 부설 이화 목회 상담 센터(이화여대)와 감리교 목회 상담 센터인 소울 프렌드에서 수련 임상 감독으로 목회 상담 인턴 학생들의 임상 지도를 하고 있다.

미국 목회 상담 협회 소속 목회 상담 전문가(AAPC Fellow, 12340)이며, 미국 연합 감리교회 소속 준회원 목사이다. 미국 목회 상담 협회의 신학과 사회 문제를 위한 위원회(Task Force for Theological Social Concerns)에서 태평양 지역 대표로 참여하여 미국 목회 상담 협회의 신학적, 영성적 발전을 위해 활동하고 있다. 한국 목회 상담 협회 소속의 목회 상담 전문가로서 현재 임상위원으로 봉사하고 있다.

박사학위 논문은 “Contemplating Connection: A Feminist Pastoral Theology of Connection for Korean Christian Immigrant Parent-Child Relationships”으로 여성주의 목회 신학과 관계 문화 이론을 사용하여 한인 이민 가정의 상호관계를 증진시키기 위한 연구를 했다. 이 외에도 관계 문화 이론을 적용하여 한국 사회의 현상을 목회 신학적으로 성찰한 해외 논문 “A Dong with Wings: The Importance of Cultural and Theological Issues for Pastoral Counseling with a Korean American Christian Client”와 “SNS에 대한 목회 신학적 성찰-소통인가? 소외인가?” 등과 같은 여러 편의 국내 학술 논문이 있다.


차례

서문 ___ 4

Ⅰ. 관계 문화 이론의 탄생 17

1. 관계적 자아의 탄생 ___ 21

1) 분리된 자아와 관계적 자아 ___ 21

2) 여성 자아 개념으로서의 관계적 자아 ___ 28

3) 모녀 관계의 새로운 조명 ___ 37

4) 오이디푸스 콤플렉스 극복하기 ___ 40

Ⅱ. 관계 문화 이론의 주요 개념 47

1. 주요 개념 ___ 48

1) 상호 관계/관계 ___ 48

2) 관계의 단절 ___ 64

3) 관계의 역설 ___ 77

4) 공감 ___ 79

5) 상호성 ___ 88

6) 상호 공감 ___ 93

7) 상담가의 진정성 ___ 97

8) 상담가의 취약성 ___ 99

9) 힘의 논리 ___ 102

10) 경계선의 문제 ___ 106

2. 관계 문화 이론의 임상적 단상 ___ 109

1) 우울증 ___ 109

2) 부부 상담 ___ 113

3) 그룹 상담 ___ 115

4) 시간에 제한을 둔 상담 ___ 116

5) 소수 인종 상담 ___ 117

6) 물질 남용 상담 ___ 121

3. 관계 문화 이론에 관한 비판 ___ 123

Ⅲ. 관계 문화 이론을 통한 사례 연구

1. 한국 미혼 여성의 우울증 사례 : “너무 우울해서 죽고 싶어요” ___ 133

2. 한국인 미국 중년 남성 이민자의 교회 적응 장애 사례 : “교회에 가면 너무 불편해요” ___ 163

3. 한국계 미국인 여자 청소년의 자해/우울증 사례 : “칼로 몸을 그으면 스트레스가 풀려요” ___ 191

Ⅳ. 결론 227

에필로그 : 관계 문화 속의 나와 우리를 찾는 여정 ___ 231

___ 234

참고문헌 ___ 242


당당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를 추천하시면 "금주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3080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의견나누기(0개)
 * 100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20000byte)
 * [운영원칙] 욕설, 반말, 인신공격, 저주 등 기본적인 예의를 지키지 않은 글과 같은 내용을 반복해서 올린 글은 통보 없이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120-012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2가 35 기사연빌딩 401호 ☎ 02-393-4002(팩스 겸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자득
제호 : 당당뉴스  |  등록번호 : 서울아00390  |  등록연월일 : 2007.7.2  |  발행인 겸 편집인 심자득(010-5246-1339)
Copyright © 2005 당당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ngdang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