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알림 > 신간 소개
[신간소개] 감추어진 기독교 탄생의 역사를 밝히다!"기독교 진리 왜곡의 역사"
당당뉴스 운영자  |  webmaster@dangdang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입력 : 2009년 05월 14일 (목) 23:43:54
최종편집 : 2009년 05월 15일 (금) 00:06:05 [조회수 : 3763]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텔레그램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감추어진 기독교 탄생의 역사를 밝히다!

기독교 진리 왜곡의 역사

예수천국 불신지옥이 기독교의 진리인가?서구 기독교의 몰락은 서구 신학 스스로
자신들이 만들어낸 교리가
잘못되었다는 것을 검증했기 때문이다!!   

   

발 행 : 지식나무
지은이 : 남 우 현
판 형 : 170*225 / 쪽수 : 328쪽 / 가격 : 14,800원
ISBN : 978-89-962475-0-0 03230

기독교 교리에 의하면 한국에 가톨릭이 들어오기 200여 년 전, 혹은 개신교가 들어오기 100여 년 전 우리 조상들은 모두 지옥에 떨어집니다. 더 나아가 싯다르타도 공자도 예수를 믿지 않았기 때문에 지옥의 영원한 고통을 받아야 합니다. 한국 대표 신학대학교(총신대학교)의 신학대학원 원장이었으며 조직신학자이자 교리사 전문가인 서철원 교수는 그의 저서 󰡔교리사󰡕에서,

그리스도의 신성과 삼위일체를 인정하면 전통적인 기독교 신앙이고 그렇지 않으면 이단으로 정죄하여, 바른 신앙의 길을 지도하는 표준으로 니케아 신경이 서 있다. 니케아 신경은 최초의 신경일 뿐만 아니라 만대의 표준으로 서 있다. 이 표준에 합하면 그 신학은 기독교 신학이고 그렇지 않으면 이단이고 비종교이다.

라고 선언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유교, 불교, 힌두교, 이슬람교 같은 타종교는 종교가 아니라는 선언인 것입니다.

더욱 흥미로운 점은 한국의 대표적 신학자가 “서구교회는 거의 문을 닫았다. 기독교적인 흔적도 다 사라졌다. 사람들의 의식에서 기독교적인 사고와 풍습과 교훈이 다 사라졌다. 언제 기독교가 있었는지 할 정도가 되었다. 아마도 올더스 헉슬리의 주장대로 대영박물관에 가 있다고 할 것이다.” 하고 말하면서 “기독교의 근본 교리는 삼위일체 교리와 기독론 혹은 성육신 교리”인데 서구교회가 무너진 원인이 “성경 비평으로 시작하여 교리를 다 해소했기 때문에 생긴 결과이다.”라는 결론을 내리고 있다는 것입니다.

그의 지적대로 서구 기독교가 무너졌고 그 원인이 기독교의 근본 교리를 만들어낸 서구 신학이 그 스스로 자신들이 만들어낸 교리가 잘못되었다는 것을 검증했기 때문이라면, 이는 현대 한국의 기독교와 신앙인들에게 매우 큰 시사점을 던져줍니다. 기독교인들에게 구원의 진리로 강조해 온 기독교 교리가 애초부터 잘못되어 있었다는 것을 인정하는 셈이기 때문입니다.

󰡔기독교 진리 왜곡의 역사󰡕는 기독교의 근본 교리들이 어떻게 해체되었는지 또 기독교의 가치관이 서구 역사를 어떻게 이끌어왔으며 그 과정에서 서구신학이 무엇을 반성했는지를 속 시원히 파헤칩니다.

지은이 남우현(whnam@msn.com)

국립공주대학교 화학 및 전자계산학을 전공하고, 성균관대학교 행정대학원 부동산행정학과를 졸업했다. 현재는 방송통신대학교 경제학과에 재학 중이며 경제와 종교분야 집필과 강의를 병행하고 있다. 출간한 책으로는 도서출판 길벗에서 발행한 󰡔성경 공부합시다!󰡕, 󰡔부동산 가치평가󰡕, 󰡔부동산 공법󰡕 등이 있으며 󰡔기독교 진리 왜곡의 역사󰡕를 통해 종교분야에서도 경제분야에 이은 저자의 탁월한 통찰력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

 차 례

준비마당 도입부_매트릭스 속의 기독교

01장 기독교의 매트릭스
매트릭스의 세계
종교개혁과 개신교의 구원론
부끄러운 구원과 전도

첫째마당 배경지식_1세기 갈릴리의 예수

02장 기독교와 예수
성경과 해석
기독교의 해석학적 방법론
그리스도의 의미
로마 총독의 선택

03장 예수 시대의 유대공동체

예수 시대의 유대공동체 계층구조
완전한 이스라엘 사람의 의미
완전한 이스라엘 사람과 구원
유대교의 구원론
바빌로니아로부터의 귀환과 유대사회 개혁
에스라의 기도
사회개혁으로 이룬 완전한 이스라엘

04장 1세기 팔레스타인의 정치 ․ 경제적 배경

헤롯과 예루살렘
1세기 팔레스타인의 정치 ․ 경제적 상황

05장 갈릴리의 예수

예수의 등장
예수의 복음에 분노한 사람들
예수의 복음과 교리

06장 예수의 구원론

1세기 갈릴리의 예수와 그의 복음
예수의 구원론
예수가 말한 심판과 그 기준

둘째마당 분석의 틀_예수와 기독교 신학의 해석학적 렌즈

07장 해석학적 렌즈의 이해

해석학적 렌즈
예수의 해석학적 렌즈
기독교 신학의 해석학적 렌즈

셋째마당 분석과정 및 분석결과_기독교의 하나님이 된 플라톤의 神

08장 기독교의 하나님이 된 플라톤의 신
최고선(완전선)의 개념 이해와 플라톤의 신
야훼 하나님으로 위장한 플라톤의 신

09장 어떻게 플라톤의 신이 기독교의 하나님이 되었는가?

현대 기독교의 교리체계
예수는 누구인가?
아리우스 논쟁의 발단
예수가 하나님으로부터 창조되었느냐? 아니면 출생되었느냐?
아리우스파와 반아리우스파의 입장
니케아부터 콘스탄티노플까지
삼위일체 신조의 함의

10장 기독교 하나님의 정체성

기독교 교리체계와 대속적 구원론의 개념
1) 기독교의 구원론
(1) 가톨릭의 구원론
(2) 개신교의 구원론
(3) 기독교의 구원론 정리
2) 갈릴리 예수의 구원론
기독교의 핵심교리 원죄론의 이해
위장된 기독교 하나님의 정체

넷째마당 분석결과의 검증_생명의 종교인가, 죽음의 종교인가?

11장 인류 역사와 삼위일체 하나님

삼위일체 하나님의 가치관 vs 예수의 가치관
1) 삼위일체 하나님의 가치관
2) 예수의 가치관
살아 역사하시는 삼위일체 하나님
1) 이교도에 대한 기독교의 대응
2) 다른 교파의 등장과 정통 기독교의 대응
3) 종교재판소(Inquisition)
4) 기독교 종교개혁
5) 교리 수호에 대한 정통 기독교의 대응과 종교전쟁
6) 마녀사냥
7) 신대륙에서의 삼위일체 하나님
(1) 콜럼버스의 신항로 발견
(2) 기독교의 토지에 대한 가치관
(3) 삼위일체 하나님에 대한 신앙과 신대륙
(4) 새로운 선교의 대상
(5) 콜럼버스 이후의 중남미
(6) 노예무역
(7) 청교도와 북미
(8) 신대륙에서의 기독교 복음 전파의 결과
기독교 순교자 수는 과연 얼마나 될까?
기독교는 생명의 종교인가 죽음의 종교인가?
악마가 인류를 살육할 때 하나님은 도대체 어디에 있었는가?

12장 기독교 신비체험의 정체
종교의 본질
신비체험과 기독교의 구원
보편적인 기독교 신비체험
신비체험의 변수
신비체험 유도 프로세스
신비체험에 대한 성경의 해석학적 관점과 판단
세계 주류 신학의 관점에서 본 한국 기독교와 성령운동

13장 진리와 로마서 10장 9절
로마서 10장 9절과 해석학
진리와 성경

다섯째마당 결론_살해된 神과 한국에서 부활한 神

14장 진리를 전한 사람들
진리 수호 그 길을 걷는 자
미카엘 세르베투스의 죽음
의인의 무덤과 기념비

15장 갈릴리 예수의 복음 회복
예수의 복음
현대 기독교의 복음과 한국 교단신학의 현주소
살해된 신과 한국에서 부활한 신
한국 기독교에 고함

[관련기사]

당당뉴스 운영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를 추천하시면 "금주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3148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의견나누기(1개)
 * 100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20000byte)
 * [운영원칙] 욕설, 반말, 인신공격, 저주 등 기본적인 예의를 지키지 않은 글과 같은 내용을 반복해서 올린 글은 통보 없이 삭제합니다.
  
목사 (86.218.143.177)
2009-05-17 05:27:20
귀한책
귀한 책으로 꼭 읽어 보고 싶네요....
리플달기
0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120-012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2가 35 기사연빌딩 401호 ☎ 02-393-4002(팩스 겸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자득
제호 : 당당뉴스  |  등록번호 : 서울아00390  |  등록연월일 : 2007.7.2  |  발행인 겸 편집인 심자득(010-5246-1339)
Copyright © 2005 당당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ngdang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