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교계
도봉교회 창립 50주년 기념 축하예배각막이식수술비 후원 및 베트남 어린이 203명과 결연통해 이웃사랑을 실천
당당뉴스  |  webmaster@dangdang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입력 : 2018년 08월 09일 (목) 18:34:23
최종편집 : 2018년 08월 13일 (월) 00:29:00 [조회수 : 134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도봉교회(담임 이광호목사) 창립 50주년기념 축하예배.

서울연회 도봉교회(이광호 담임목사)에서는 창립50주년을 맞이하여 요한웨슬리 정신을 다시 회심하는 의미로 이웃사랑과 선교를 병행하는 다양한 기념행사를 가졌다.

지난 5월 13일 선교다짐대회 이후 도봉교회는 창립50주년의 행사를 실천하면서 도봉교회 비전인 선교와 나눔을 추진하기로 하였고 창립주일을 맞아 해외선교에 일환으로 사회주의 국가로 아직은 선교가 자유롭지 못한 베트남을 장기적인 선교지로 정하고, 10세 전후의 어린이를 돕는 결연행사를 가졌다.

도봉교회는 영적 생명 살리기라는 주제로 이날을 생명과 나눔의 선교주일(6월 24일)로 지켰으며 1회성 지원이 아닌 지속적이면서도 지역을 책임지고 선교하는 방향으로 어린이와 도봉교회 성도가 가족결연을 맺고 고등학교 졸업 때까지 매월 3만원을 지원하며 부모가 되어주는 결연으로 적어도 10년이상의 장기적인 선교를 추진하였다.

당초 100여명의 예상과 달리 203명이라는 많은 성도가 참여하였고, 히엔번 마을이 한국의 도봉마을로 변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향후 10년 후에는 그곳에 자연스럽게 도봉교회가 건축되는 하나님의 역사를 상상하기도 하였다.

 

   
▲ 도봉교회(담임 이광호목사) 창립 50주년기념 축하예배_시각장애인 각막이식수술비 후원금 전달식.

 

또한 매년 정기적으로 후원하는 “생명을 나누는 사람들”(조정진목사) 에게 각막수술비 1명을 후원하는 전달식을 가졌으며 지역 밀착사업으로 도봉1동 주민과 연계하는 사업으로 사랑의 선물세트(이불)를 증정하는 사업도 매년 300가정 이상에게 전달하고 있다.

50년전에 이 도봉지역에 복음이 선포하도록 세우신 도봉교회가 하나님의 은혜와 인도하심으로 50주년을 맞이하였고 그 은혜에 감사하는 예배를 드렸다.

50주년 기념 축하예배에 설교를 맞은 서울연회 강승진 감독은 “새롭게 전진하는 교회”의 제목으로 지금까지 성장한 저력을 격려하면서 미래를 향한 선교사명을 감당하는 도봉교회를 되도록 권고하였다.

   
▲ 도봉교회(담임 이광호목사) 창립 50주년기념 축하예배_도봉교회 제 5대 담임 김진호 전 감독회장의 격려사.

 

이어 2대 담임목사를 지낸 신경하 전감독회장은 축사를 통해 지난 50년을 회고하면서 급속도로 부흥한 도봉교회에 대해 자부심과 더불어 행복한 지난 시간을 추억하기도 하였다.

또한, 현재 도봉교회 원로목사인 김진호 전감독회장은 격려사를 통해 IMF의 금융 위기 가운데도 교회건축을 부채 없이 헌당한 성도들의 혼연일체의 믿음이 있기에 앞으로 도봉교회의 미래는 무궁한 부흥이 예정되어 있다며 기념예배의 의미를 되새겨 주었다.

이광호 담임목사는 인사를 통해 우리 선배 신앙인들의 눈물의 기도와 헌신으로 지금의 도봉교회가 되었음을 감사하며 우리도 과거 50년의 저력을 바탕으로 후세에게 행복한 신앙생활을 할 수 있도록 또다른 50년을 후세에 주는 열매 있는 선교가 중요하다고 하였다.

그리고 그 중심에 도봉교회가 있고 그런 성과를 위해서 도봉교회는 드림선교센타 건축을 선포하였다며 5대 목회비전을 상기하면서 창립50주년 기념예배를 은혜가운데 마치고 성도들과 자축의 시간을 가졌다.

   
▲ 도봉교회(담임 이광호목사) 창립 50주년기념 축하예배_대표기도 이정숙 장로.

 

   
▲ 도봉교회(담임 이광호목사) 창립 50주년기념 축하예배_성경봉독 오병갑 장로.

 

   
▲ 도봉교회(담임 이광호목사) 창립 50주년기념 축하예배_가브리엘 중창단의 헌금 특송.

 

   
▲ 도봉교회(담임 이광호목사) 창립 50주년기념 축하예배_시온 성가대의 찬양.

 

   
▲ 도봉교회(담임 이광호목사) 창립 50주년기념 축하예배_서울연회 강승진 감독의 설교(제목:새롭게 전진하는 교회)

 

   
▲ 도봉교회(담임 이광호목사) 창립 50주년기념 축하예배_세대별 대표들과 함께 축하케익 커팅식.

 

   
▲ 도봉교회(담임 이광호목사) 창립 50주년기념 축하예배_축하영상 시청.

 

   
▲ 도봉교회(담임 이광호목사) 창립 50주년기념 축하예배_도봉교회 제 2대 담임 신경하 전 감독회장의 축사.
   
▲ 도봉교회(담임 이광호목사) 창립 50주년기념 축하예배_도봉교회 제4대 담임 김종훈 목사(월곡교회)의 축하영상 메시지.

 

   
▲ 도봉교회(담임 이광호목사) 창립 50주년기념 축하예배_50주년 행사위원회 공로패 전달.

 

   
▲ 도봉교회(담임 이광호목사) 창립 50주년기념 축하예배_도봉교회 제 5대 담임 김진호 전 감독회장의 격려사.
   
▲ 도봉교회 창립 50주년기념 축하예배_이광호 담임목사의 광고 및 인사.

 

   
▲ 도봉교회(담임 이광호목사) 창립 50주년기념 축하예배_비젼 선언문 제창.

 

   
▲ 도봉교회(담임 이광호목사) 창립 50주년기념 축하예배_서울연회 강승진 감독의 축도.

 

 

당당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를 추천하시면 "금주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7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의견나누기(0개)
0 / 최대 22400바이트 (한글 11200자)
- 금지어 사용시 댓글이 제한 될 수 있습니다.
* [댓글운영원칙] 욕설, 반말, 인신공격, 저주 등 기본적인 예의를 지키지 않은 글과 도배성, 광고성, 허위성 댓글은 통보 없이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120-012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2가 35 기사연빌딩 401호 ☎ 02-393-4002(팩스 겸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자득
제호 : 당당뉴스  |  등록번호 : 서울아00390  |  등록연월일 : 2007.7.2  |  발행인 겸 편집인 심자득(010-5246-1339)
Copyright © 2005 당당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ngdang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