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알림 > 신간 소개
예수님의 말씀 365
최세영  |  faith302@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입력 : 2018년 01월 30일 (화) 10:40:07
최종편집 : 2018년 01월 30일 (화) 10:58:02 [조회수 : 201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예수님의 말씀 365

저자 : 최세영

출판사 : 새로운 생각
출판일 : 2018년 1월 31일
페이지 : 392쪽
판형 : 150*198*30mm
가격 : 14,800원

 

 

 

 

 

 

 

 

 

 

책소개

카카오 스토리 <오늘의 말씀 365>를 책으로 만나다!

1. 간결하고 쉽게 핵심만 담다
해설은 최대한 간결하고 쉽게 적었습니다. 분량이 짧아도 핵심은 변하지 않습니다. 묵상을 처음 해보는 사람도 부담이 없습니다.

2. 예수님의 말씀만 담다
마태복음부터 요한복음까지, 묵상집의 본문은 (성경책에 빨간 글씨로 적혀 있는) 예수님의 말씀만을 담았습니다. 그래서 해설의 말씀이 더욱 예수님의 말씀처럼 여러분들에게 와 닿을 것입니다.

3. 예수님과의 대화를 담다
이 책은 깊은 묵상보다도 대화에 초점을 맞추었습니다. 누구나 자주 만나서 이야기를 나누면 친해집니다. 이 책으로 올 한 해 예수님과 더욱 친해지시길 바랍니다.

[YES24제공]

 

 

저자소개

최세영
숭실대학교 행정학과 졸업
카카오스토리 <오늘의 말씀 365> 운영자
새로운 생각 출판사 대표

평범한 직장에 다니면서 10년간 꾸준하게 독서와 글쓰기를 해왔으며 그 결과 강사가 되고 작가가 되었다. 평범한 사람도 사랑, 관심, 습관만 있다면 무엇이든 해낼 수 있다고 말한다. 카카오스토리에 날마다 말씀 묵상을 올리고 있으며, 지난 1년간의 글을 모아 새롭게 다듬어서 이 책에 썼다. 짧은 글이지만 그 안에는 그의 20년 신앙생활과 1천권의 독서로 다듬어진 생각이 고스란히 들어 있다.

[YES24제공]

 

 

목차

머리말 … 04
이 책의 사용법 … 06

마태복음(1-4월) … 09
마가복음(5월) … 135
누가복음(6-8월) … 167
요한복음(9-12월) … 263

마치며 … 391
함께 읽으면 좋은 책 … 392

[YES24제공]

 


책 속으로

사랑하는 자녀들아. 등불이 켜진 것처럼 늘 살아 있는 신앙생활을 하기 원한다. 불이 꺼져버린 등은 형식에 불과하다. 형식만 가지고는 천국에 갈 수 없느니라. 그릇에 기름을 담아 불을 유지한 것처럼 너희는 성령을 받고 성령 충만함을 항상 유지해라. 이것이 내가 기뻐하는 일이다.
--- p. 125

사랑하는 자녀들아. 하늘에 계신 내 아버지께서 네 이름을 친히 부르시 며 기억하고 계신다. 너희가 하나님의 백성이 되고, 자녀가 되었다. 너희 는 내 아버지께서 잊지 못하는 존재다. 이것이 세상 어떤 것과도 비길 수 없는 최고의 기쁜 소식이라는 것을 깨닫기 바란다.
--- p. 190

사랑하는 자녀들아. 너희는 보이는 모습을 통해 남을 판단하지만 나는 아무도 판단하지 않는다. 나는 너희가 연약하고 부족하다는 것을 이미 다 알고 있기 때문이다. 너희는 다른 사람의 부족함을 불평하는 사람이 아니라, 그것을 도와주고 채워주는 사람이 되어라.
--- p. 286

[YES24제공]

최세영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를 추천하시면 "금주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39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의견나누기(0개)
0 / 최대 22400바이트 (한글 11200자)
- 금지어 사용시 댓글이 제한 될 수 있습니다.
* [댓글운영원칙] 욕설, 반말, 인신공격, 저주 등 기본적인 예의를 지키지 않은 글과 도배성, 광고성, 허위성 댓글은 통보 없이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120-012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2가 35 기사연빌딩 401호 ☎ 02-393-4002(팩스 겸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자득
제호 : 당당뉴스  |  등록번호 : 서울아00390  |  등록연월일 : 2007.7.2  |  발행인 겸 편집인 심자득(010-5246-1339)
Copyright © 2005 당당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ngdang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