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교계
대법, 전병욱 목사 상고 ‘기각’ … 성추행 사실 인정전병욱 목사, 삼일교회가 지급한 피해자 합의금 등 1억원 반환해야
이병왕  |  wanglee@newsnnet.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입력 : 2017년 09월 08일 (금) 05:42:04
최종편집 : 2017년 09월 12일 (화) 21:05:23 [조회수 : 166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뉴스타파 방송 화면 캡쳐

전병욱 목사가 자신의 교회 여성도들을 성추행했음이 다시 한 번 세상 법정에 의해 인정됐다.

대법원 1부(주심 김용덕 대법관)는 전병욱 목사(홍대새교회)의 전별금 반환 청구 소송 상고를 7일 기각했다. 서울고등법원의 원심을 확정한 것이다. (자세한 기사 보기)

이로써 전 목사는 삼일교회가 피해자 3명에게 대신 지급한 화해금 8천500만원과 평판 하락 등 무형의 손해 1천500만원 등 1억원을 삼일교회에 배상해야 한다.

이번 대법원 판결의 의의는 전병욱 목사와 그가 새로 개척한 홍대새교회 측에서 줄곧 부인해 온 ‘성추행 행위’가 실제로 있었음을 세상 법정이 인정했다는 것이다.

전 목사 측은 ‘객관적인 증거가 없이 오로지 피해자 진술이 신빙할 수 있음을 근거로 (2심)재판부가 성추행을 인정하고 있다’며 상고 이유를 밝혔으나, 재판부가 이를 받아들이지 않은 것이다.

이로써 전병욱 목사의 주장을 받아들여 솜방망이 징계를 내린 예장합동 평양노회에 대한 비난 여론 및 전 목사에 대한 면직 요청이 다시 한 번 거세질 것으로 보인다.

이병왕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를 추천하시면 "금주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6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의견나누기(2개)
0 / 최대 22400바이트 (한글 11200자)
- 금지어 사용시 댓글이 제한 될 수 있습니다.
* [댓글운영원칙] 욕설, 반말, 인신공격, 저주 등 기본적인 예의를 지키지 않은 글과 도배성, 광고성, 허위성 댓글은 통보 없이 삭제합니다.
전@# (119.XXX.XXX.100)
2017-09-09 09:43:42
감리교 전목사도 그렇고
전씨들이 왜이러냐?? 그래도 감리교보다는 낫냉 감리교는.쉬쉬하먄서 묻어가는데 이번 부산 여중생사건도 그렇고 가해자만 열나 행볶냉

그냥 차라리 유다처럼 성매매하지 왜 대상을 교인 미성년자로 삼냐
리플달기
1 1
가나안 (180.XXX.XXX.92)
2017-09-12 16:25:37
유다가 성매매?
어떤 유다가 성매매를 했다는 겁니까?
리플달기
0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120-012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2가 35 기사연빌딩 401호 ☎ 02-393-4002(팩스 겸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자득
제호 : 당당뉴스  |  등록번호 : 서울아00390  |  등록연월일 : 2007.7.2  |  발행인 겸 편집인 심자득(010-5246-1339)
Copyright © 2005 당당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ngdang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