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알림 > 신간 소개
[신간안내] 조직신학입문 (이신건 著)한국의 몰트만 이신건 교수의 조직신학강의 다섯 번째
당당뉴스  |  webmaster@dangdang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입력 : 2014년 03월 10일 (월) 23:19:35
최종편집 : 2014년 03월 10일 (월) 23:48:42 [조회수 : 4115]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텔레그램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한국의 몰트만 이신건 교수의 조직신학강의 다섯 번째
조직신학입문



정가 12,000원

신앙과지성사

 

 

 

 


지은이 이신건

   

 

 

 

 

 

 

약력
서울신학대학교, 연세대학교 연합신학대학원, 독일 튀빙엔대
학교 수학(신학박사), 서울신학대학교(www.stu.ac.kr) 교수, 성결신학연구소(sgti.kehc.org) 소장

지은 책
칼 바르트의 교회론(성광문화사, 한들출판사)
조직신학입문(한국신학연구소)
평신도 눈높이 신학(예영 커뮤니케이션)
하나님 나라의 지평 위에 있는 신학과 교회(한국신학연구소)
어린이 신학(한들출판사)
공의를 위해 다시 오시리라(기독교대한성결교회출판사)
인간의 본질과 운명(신앙과지성사)
종말론의 역사와 주제(신앙과지성사)
교회의 오해와 이해(신앙과지성사)
예수의 정체와 의미(신앙과지성사)

옮긴 책
교의학(푈만, 신앙과지성사)
교회(후버, 한국신학연구소)
칼 바르트의 정치신학(단네만, 한국신학연구소)
고대교회와 동방교회(콧체 외, 한국신학연구소)
오늘 우리에게 그리스도는 누구신가(몰트만, 대한기독교서회)
나는 어떻게 변하였는가(몰트만 외, 한들출판사)
삼위일체와 하나님의 역사(몰트만, 대한기독교서회)
생명의 샘 - 성령과 생명신학(몰트만, 대한기독교서회)
희망의 신학(몰트만, 대한기독교서회)
칼 바르트의 신학묵상(그루노프 엮음, 대한기독교서회)
디트리히 본회퍼 묵상 52(본회퍼, 신앙과지성사)
성도의 교제(본회퍼, 대한기독교서회)
나를 따르라(본회퍼, 대한기독교서회)
윤리학(본회퍼, 대한기독교서회)
몰트만 자서전(몰트만, 대한기독교서회)
나를 따르라(본회퍼, 신앙과지성사) '


머리글

14년 만에 개정했던 이 책을 7년 만에 다시 개정하는 중요한 이유는 무엇인가?

첫째, 그동안 나온 새로운 문헌을 소개할 필요를 느꼈다. 그렇지만 “입문”이라는 책의 성격과 신학생의 호주머니를 고려해야 하기 때문에 너무 두꺼운 책을 만들 수는 없었다. 그러므로 꼭 필요한 문헌과 내용만을 첨가하였다.

둘째, 각주의 내용을 본문에 붙여야 할 필요를 느꼈다. 각주의 글은 대개 독자들의 외면을 받기 쉽다. 흔히 각주의 내용은 덜 중요하다고 생각하고, 작은 글씨도 읽기가 매우 거북하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독자들이 꼭 읽기를 바라는 중요한 내용은 가급적 본문에 실었다.

셋째, 책의 부피를 줄이고 책의 가독성을 높이기 위해 지금까지 생략해온 성서 본문을 붙일 필요도 느꼈다. 독자들은 대개 성서 본문을 잘 찾지 않는다. 번거롭기도 하지만, 그런 필요성을 잘 느끼지 않기 때문이다. 하지만 중요한 이론의 근거로 소개된 본문은 반드시 읽어볼 가치가 있다.

넷째, 긴 문장과 어려운 문장을 다시 다듬을 필요도 느꼈다. 문장과 문단을 가급적 짧게 줄이려고 노력했고, 어려운 용어를 더 쉽게 표현해 보려고 노력했다. 그러므로 이 책이 독자들에게 예전보다 더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기를 바란다.

요즘 한국교회에 대한 탄식은 이제 절망으로 바뀌었다. 무엇이 한국교회를 이렇게 만들었는가? 대개 목회자들 때문이다. 특히 대형교회 목회자들의 타락 현상이 그야말로 점입가경(漸入佳境)이다. 막장 드라마도 이보다 더 한심하지는 않으리라. 거룩한 교회가 와르르 무너지고 있는 이유가 무엇인가? 가정교육의 부재인가? 학교교육의 황폐화인가? 신학교육의 부실인가? 신학생의 남발과 목회자의 양산인가? 교회 지도력의 부재인가? 목회자들의 탐욕인가?

이 모든 요인들이 두루 작용하겠지만, 신학생들과 목회자들이 자기를 성찰하고 반성하는 능력을 기르는 일에 매우 소홀하다는 사실도 큰 원인의 하나일 것이다. 마치 모래 위에 세운 집처럼 신학생들과 목회자들의 신학적 기초가 너무 허실하다. 신학대학에 입학하자마자 벌써 목회자 흉내를 내면서 거드름을 피우는 신학생들이 많고, 목사가 되자마자 마치 하나님처럼 절대적 확신과 오만에 사로잡힌 목회자들도 많다. 그들의 공통된 특징은 자기를 성찰하고 반성하는 능력이 허약하다는 사실이다. 이런 현상은 압도적으로 독서의 부족에서 나온다.

독서를 잘 하지 않는 사람은 점점 더 멍청해지고 늙어갈수록 지적 능력이 저하될 뿐만 아니라, 치매에 걸릴 위험성도 더 커진다고 밝혀졌다. 불행하게도 날로 증대하는 전자 매체의 막강한 영향력 때문에 그러잖아도 책을 덜 읽는 한국 사람들의 독서 능력은 점점 떨어지고 있다. 더욱이 한창 공부해야 할 젊은이들조차 독서를 기피하는 현상이 날로 심해져 간다. 신학생들과 목회자들도 결코(!) 예외가 아니다. 책을 읽지 않는 그들의 미래는 물론이거니와, 그런 사람들이 이끌어가는 교회와 나라의 미래가 참으로 걱정이 아닐 수 없다.

필자는 “서울수정교회”와 협약을 맺어 2010년부터 지금까지 해마다 한 권의 책을 써 왔다. 그 결과로 인간론과 종말론, 교회론, 그리스도론에 관한 책을 연이어 펴낼 수 있었다. 하나님의 은혜에 감사할 따름이다. 다음으로는 성령론, 창조론, 삼위일체론, 신론에 관해 쓸 계획을 잡아 보았지만, 이처럼 거창한 계획을 실행하기가 이제는 힘들어졌다.

체력의 한계도 절감하지만, 해마다 새로운 주제로 책을 쓰기에는 나의 지식도 매우 부족함을 고백한다. 더욱이 중요한 자료를 읽고 해석하고 집필하기에는 한 해의 세월이 매우 모자란다. 그래서 계획을 조금 바꾸어 보았다. 예전에 출판되었지만 이미 절판되었거나 내용이 부실한 책을 보완하기로 마음을 먹었다. 이 책이 바로 첫 출발이다.

비록 부피는 작지만, 이 책은 필자가 40년 넘게 읽어온 책의 중요한 내용을 고스란히 담은 신학의 보화요, 신앙의 보약이다. 그러므로 시간과 돈과 독서력이 부족한 자들은 이 책을 통해 신학과 신앙의 기초를 다시 점검하기를 진심으로 바라며, 이후로는 더 좋은 책을 계속 읽기를 다짐하는 기회가 되기를 간절히 바란다. 특히 이 책은 평신도들이 읽기에도 그리 어렵지 않기 때문에 그들에게도 최고의 선물이 되기를 진심으로 바란다.

끝으로 부족한 필자를 계속 후원해 주시는 “서울수정교회”의 모든 교우들과 출판을 위해 수고하시는 “신앙과지성사”의 모든 분들에게 다시금 깊은 감사와 존경을 드리며, 출판의 기쁨을 함께 나누고 싶다.

2014년 1월
부천 성주산 아래서
이신건



차례

머리글 5
개정증보판(1)에 부치는 글 8
개정증보판(2)에 부치는 글 10
제1장 조직신학이란 무엇인가? 17
제2장 믿음이란 무엇인가? 28
제3장 믿음과 지식과 이데올로기 40
제4장 믿음과 소망과 사랑 49
제5장 하나님은 누구신가? 60
제6장 삼위일체란 무엇인가? 74
제7장 무신론을 어떻게 보아야 할까? 84
제8장 창조란 무엇인가? 100
제9장 인간이란 무엇인가? 115
제10장 악은 어디서 오는가? 127
제11장 은혜란 무엇인가? 140
제12장 창조와 해방과 화해 152
제13장 칭의와 성화와 영화 165
제14장 예수는 누구인가? 174
제15장 예수의 선포와 활동 187
제16장 예수의 죽음과 부활과 승천 197
제17장 성령은 누구인가? 210
제18장 성령의 활동과 은사 221
제19장 성례전이란 무엇인가? 234
제20장 누가 교회인가? 243
제21장 교회는 어떤 질서를 가지는가? 254
제22장 세상 안에 있는 교회의 임무 265
제23장 종말신앙의 근거와 준거 274
제24장 역사의 종말과 완성 282
제25장 개인의 종말과 완성 292

당당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를 추천하시면 "금주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3166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의견나누기(0개)
 * 100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20000byte)
 * [운영원칙] 욕설, 반말, 인신공격, 저주 등 기본적인 예의를 지키지 않은 글과 같은 내용을 반복해서 올린 글은 통보 없이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120-012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2가 35 기사연빌딩 401호 ☎ 02-393-4002(팩스 겸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자득
제호 : 당당뉴스  |  등록번호 : 서울아00390  |  등록연월일 : 2007.7.2  |  발행인 겸 편집인 심자득(010-5246-1339)
Copyright © 2005 당당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ngdang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