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알림
[추천 Book] 예수의 비유를 다시 읽는다는 것은 ?예수의 비유 새로 듣기, B.B.스캇 지음, 김기석 번역, 한국기독교연구소 발행
당당뉴스  |  leewaon3@cho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입력 : 2006년 03월 21일 (화) 00:00:00 [조회수 : 3348]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텔레그램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예수의 비유를 다시 읽는다는 것은 어떤 뜻일까?

   
그것은 기존의 해석과는 다른 관점으로 비유에 접근한다는 뜻일 것이다.

버나드 브랜든 스캇에게 있어서 예수의 비유는 ‘세상 다시 그리기’이다. 즉 끊임없이 신화적 지위를 요구하는 기존 질서와 삶의 방식을 은유적으로 해체함으로써, 현실에 의해 부인되거나 끊임없이 위협받던 삶의 가능성을 사람들에게 드러내 보여주는 것이 비유의 삶의 자리라는 말이다.

예컨대 하나님 나라의 비유로 알려진 ‘누룩의 비유’를 통해 스캇은 ‘큰 반죽덩이’로 상징되는 제국적인 질서를 내적으로 파괴하는 하나님을 보여준다.

정결법에 의해 부정한 존재로 규정된 ‘누룩’ 같은 밑바닥 사람들을 통해 세상의 변화가 시작됨을 이 비유는 보여준다는 것이다.

‘겨자씨의 비유’는 어떠한가?

   
▲ 번역한 김기석목사
스캇은 예수가 레바논의 백향목과 대조되는 겨자 풀의 이미지를 통해  하나님의 나라가 강력하고 당당하고 장대한 제국이 아니라, 소박하고 일상적으로 접근 가능한 세계임을 드러내려 했다고 본다.

‘빈 항아리의 비유’를 통해서 저자는 하나님의 적극적인 개입을 기대하는 사람들에게 하나님은 부재를 통해 존재함을 가르쳤다고 주장한다.

스캇의 예수 비유 해석은 흥미롭기도 하지만 당황스럽기도 하다. 이 당황스러움은 우리에게 깊은 사고와 상상력을 요구한다.
이 도발적인 책을 읽는다는 것은 비유의 세계를 좀 더 진지하게 숙고할 필요가 있음을 인정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예수의 비유 새로 듣기'는 감신책방, 한길서적이나 교보문고, 모든 기독교서림 등에서 쉽게 만나 볼 수 있다. 값은 9,000원. 자, 선택의 몫은 이제 당신이다 .

   
▲ 버나드 브랜드 스캇

 

 

 

 

 

예수의 비유 새로 듣기
[21C 기독교총서] 버나드 브랜든 스캇 지음 / 김기석 옮김 / 한국기독교연구소
Release Year : 2006
ISBN : 89-87427-61-7 94230, 89-87427-06-4 (세트)

 

Preview
예수가 가르친 내용들이 상투적인 하늘의 지혜와 도덕적 교훈들이었다면, 당시 로마 제국과 종교 기도자들은 왜 예수를 정치범으로 십자가에 처형할 수밖에 없었는가?

예수는 비유들을 통해 악마와 같은 이 억압적 세상을 어떻게 뒤집어엎었는가?

하느님 나라의 비유들은 어떤 삶의 방식을 요구하기에 청중들에게 공포와 해방을 불러일으키는가?

예수의 제자들과 제국의 교회는 예수가 뒤집어엎은 세상을 어떻게 또다시 하늘의 지혜와 도덕적 교훈들로 둔갑시켰는가?

오늘도 여전히 악마, 그 정신의 오만, 웃음 없는 신앙, 의심받아본 적이 없는 진리가 그리스도교 안에 가득한 현실에서 예수의 비유는 우리에게 무엇을 가르치는가?

버나드 브랜든 스캇은 비유에 관한 베테랑 학자이다. 이 책에서 그는 그 어려운 주제를 초보자들도 이해할 수 있도록 간결하게 정리하고 있다. 독자들은 누룩의 비유, 겨자씨의 비유, 빈항아리의 비유 등에 대한 그의 예민한 분석을 잊지 못할 것이다. 《로버트 펑크, 예수세미나의 창설자》

여러 분야의 사람들이 진지하게 공부학 위해 이 책보다 더 훌륭한 책을 찾기란 힘들 것이다. 《Sewanee Theological Review》
Index
21세기 총서를 발간하면서

감사의 말

1장 비유와 예수
2장 비유에 대하여
3장 누룩
4장 겨자씨
5장 빈 항아리
6장 숨겨진 보물
7장 사마리아 사람
8장 탕자들
9장 약은 청지기
10장 용서하지 않는 종
11장 만찬
12장 세상 다시 그리기
에필로그: 다시 그린 세상에서 살기
부록: 최근의 비유 연구

당당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를 추천하시면 "금주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3084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의견나누기(0개)
 * 100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20000byte)
 * [운영원칙] 욕설, 반말, 인신공격, 저주 등 기본적인 예의를 지키지 않은 글과 같은 내용을 반복해서 올린 글은 통보 없이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120-012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2가 35 기사연빌딩 401호 ☎ 02-393-4002(팩스 겸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자득
제호 : 당당뉴스  |  등록번호 : 서울아00390  |  등록연월일 : 2007.7.2  |  발행인 겸 편집인 심자득(010-5246-1339)
Copyright © 2005 당당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ngdang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