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영자 편지] 당당뉴스 시작한 지가 어느 덧 2년!당당뉴스를 도와주십시요!
 닉네임 : 이필완  2007-05-19 14:06:35   조회: 4881   
[편지] 당당뉴스 시작한 지가 어느덧 2년!당당뉴스를 도와주십시요!
당당뉴스를 마치 벌레 보듯하는 분들도 참 많은 것 같습니다. 그래도 괜찮습니다.


샬롬!
정신없이 달려오다 보니 당당뉴스를 홀로 시작한 지가 어느덧 2년이 다되었네요. 요즘은 제법 센스빠른 28살 송양현 공동편집자(장가가고 싶어함)가 함께 취재와 편집을 같이하니 참 좋습니다.

많은 분들이 당당뉴스의 논조가 너무 비판적이고 강경하다고 비판(이것도 비판이네요!)합니다. 더럽다고 하는 사람도 잇습니다. 그래서 당당뉴스를 마치 벌레 보듯하는 분들도 참 많은 것 같습니다. 그래도 괜찮습니다. 당당뉴스 뉴스 기사가 강경한 것이 아니라 그만큼 교회가 썩어지고 경직화되었다고 보는 것이 맞지 않을까요?

저희는 오늘날의 교회 상황에서 꼭 해야할 필요한 일을 한다고 생각하니까요! 요즘 들어 당당뉴스의 필요성을 인정해 주는 분들도 제법 많아졌더군요.

당당뉴스는 점점 사회로부터 고립되어져가는 감을 지울수 없는 교회와 세상과의 연결고리, 곧 다리가 되고자 합니다. 교회안팎에서 교회를 냉정하게 바라보자는 겁니다. 점점 닫혀져가는 세상을 향해 전도의 문을 열어주고 보다 너른 인터넷 선교의 장을 넓혀가기 위한 당당뉴스의 노력은 계속됩니다.

그런데 심각한 문제가 있습니다. 재정이 대단히 열악한거지요. 취재기자를 한두명만 더 쓰면 정말 그럴듯한 기독교 대안언론이 될터이지만 재정을 전적으로 자발적인 후원과 소액 후원에 의지하다 보니 갈 길이 너무 멉니다.

그렇다고 일일이 사람 찾아다니며 후원을 구하거나 특히 교회 단위의 선교비는 대체로 지양하다보니(그래야 어디에도 묶이지 않고 당당하게 기사를 쓸 수 있거든요!) 목구멍이 포도청이고 자꾸만 답답하고 지치기도 합니다.

여러분, 특히 이필완목사와 송양현전도사를 아는 여러분!
여러분 모두가 한달에 이천원 이상 만원정도의 장기적인 소액후원에 자발적으로 참여해 주시기 바랍니다. 물한방울이 모여 폭포를 이룹니다.

당당뉴스에 들어보면 왼쪽에 [소액후원 거름주기] 배너 클릭! 혹은 [후원안내] 게시판에 들어오면 ‘부주닷컴’의 휴대폰이나 KT 전화를 이용한 ARS, 혹은 직접 아래 계좌이체를 이용하여 후원에 참여하실 수 있습니다.

여러분! 기독교대안언론 ‘당당뉴스’는 인터넷선교 부분만이 아니더라도 오늘날과 같은 암담한 시대에 꼭 필요한 미래지향적 매체라고 생각합니다.

정기적 후원으로, 기도로, 또는 재정 스폰서로 아니면 당당뉴스 메인화면의 당당뉴스 거름주기 소액후원! 클릭! 한번으로라도 꼭 지원해주시기 바랍니다. 메달 초 당당뉴스 [후원안내]에 자세한 재정보고가 실리고 있습니다.

늘 후원을 부탁드릴때마다 부담을 느끼는 것이긴 하지만, 한번 더 귀하의 후원을 요청하면서 은행계좌번호를 적겠습니다. 부디 이해와 관심바랍니다. 좋으신 주님의 은총을 빌며.... 당당뉴스, 열심히 클릭해주십시요, 여러분~

2007. 5. 15 당당뉴스 운영자 이 필 완, 공동편집자 송양현 드림

■ 우리에게 진정 필요한 것은 여러분의 따뜻한 관심과 기도와 후원입니다! ■
 국민은행 762301-04-050418 예금주 이필완(당당뉴스 대표계좌입니다)
 국민은행 015-21-1028-756 예금주 이필완(예금주 익명을 원하는 경우)
 국민은행 559-24-0234-981 예금주 이필완(이목사네 생활 지원 경우)

■ 121-012 서울시 서대문구 충정로2가 184-7 3층 ☎ 393-4002 Fax 362-4081 ■
■ leewaon3@chol.com HP 011-9147-7449 ■

http://www.dangdangnews.com - 어디서나 검색 가능 “당당뉴스”

* 이필완목사는 감신사태에 분노하여, 감신대 100주년기념관 현관에서 15일(화)부터 [1인 침묵농성] 중입니다. 책임질 사람은 꼭 책임져야 합니다!
2007-05-19 14:06:35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37
  당당뉴스 2008년 2월 회계 결산서(2008년2월 4일 ~ 2008년3월 4일까지)   운영자/이필완     2008-03-01   5611
36
  당당뉴스 2008년 1월 회계 결산서(2008년1월 3일 ~ 2008년2월 4일까지)   운영자/이필완     2008-02-04   4983
35
  당당뉴스 2007년 12월 회계 결산서(2007년12월 4일 ~ 2008년1월 2일까지) (2)   운영자/이필완     2008-01-02   5046
34
  당당뉴스 2007년 11월 회계 결산서(2007년11월 3일 ~ 2007년12월 3일까지)   운영자/이필완     2007-12-03   4937
33
  당당뉴스 2007년 10월 회계 결산서(2007년10월 1일 ~ 2007년11월 2일까지)   운영자 이필완     2007-11-02   4753
32
  당당뉴스 2007년 9월 회계 결산서(2007년9월 1일 ~ 2007년9월 31일까지) (1)   운영자/이필완     2007-10-01   4933
31
  당당뉴스 2007년 8월 회계 결산서(2007년8월 1일 ~ 2007년 8월 31일까지) (1)   운영자/이필완     2007-09-04   4967
30
  당당뉴스 2007년 7월 회계 결산서(2007년7월 1일 ~ 2007년 7월 31일까지)   운영자/이필완     2007-08-02   5249
29
  당당뉴스 2007년 6월 회계 결산서(2007년6월 1일 ~ 2007년 6월 30일까지)   운영자     2007-07-04   7971
28
  당당뉴스 2007년 5월 회계 결산서(2007년5월 4일 ~ 2007년 5월 31일까지)   운영자     2007-05-31   10334
27
  [운영자 편지] 당당뉴스 시작한 지가 어느 덧 2년!당당뉴스를 도와주십시요!   이필완   -   2007-05-19   4881
26
  당당뉴스 2007년 4월 회계 결산서(2007년4월 4일 ~ 2007년 5월 3일까지)   운영자     2007-05-05   4687
25
  당당뉴스 2007년 3월 회계 결산서(2007년 3월 3일 ~ 2007년 4월 3일까지)   운영자     2007-04-03   5116
24
  당당뉴스 2007년 2월 회계 결산서(2007년 2월 3일 ~ 2007년 3월 2일까지)   운영자     2007-03-04   4555
23
  당당뉴스 2007년 1월 회계 결산서(2007년 1월 3일 ~ 2007년 2월 2일까지)   운영자     2007-02-02   4530
22
  당당뉴스 2006년 12월 회계 결산서(2006년 12월 2일 ~ 2007년 1월 2일까지)   운영자     2007-01-07   4743
21
  당당뉴스 2006년 11월 회계 결산서(2006년 11월 5일 ~ 12월 1일까지) (1)   운영자     2006-12-05   5886
20
  당당뉴스 2006년 10월 회계 결산서(2006년 10월 3일 ~ 11월 4일까지)   운영자     2006-11-04   4464
19
  당당뉴스 2006년 9월 회계 결산서(2006년 9월 3일 ~ 10월 2일까지)   운영자     2006-10-04   4421
18
  당당뉴스 2006년 8월 회계 결산서(2006년 8월 3일 ~ 9월 2일까지)   당당뉴스/이필완     2006-09-04   4481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120-012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2가 35 기사연빌딩 401호 ☎ 02-393-4002(팩스 겸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자득
제호 : 당당뉴스  |  등록번호 : 서울아00390  |  등록연월일 : 2007.7.2  |  발행인 겸 편집인 심자득(010-5246-1339)
Copyright © 2005 당당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ngdangnews.com